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탐라문학회 장한라 회장 디카시집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2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낭송문학가이자 제주탐라문학회장을 맡고 있는 장한라(사진) 시인이 디카시를 모은 시집을 냈다. 도서출판 시와실천에서 펴낸 '새벽을 사랑한다면'이다.

디카시는 자연이나 사물에서 시적 형상을 포착해 스마트폰으로 찍은 뒤 그 느낌이 사라지기 전에 SNS에 시를 써서 올리는 작업을 말한다. 이 시집에는 디카 사진과 나란히 50편이 담겼다. '이디 호꼼 봅서게, 삼춘', '섯알오름 학살터', '오조리 유채꽃', '솔라니' 등 제목만으로도 제주방언이나 제주 풍경이 떠오르는 작품들을 실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한라도서관 야외서 '시네마 뮤지컬' 기획·마케팅·유통·투자 제주 스타트 더블업 데이
[무대 & 미술] 8월 19일~25일 제2연평해전 제주출신 한철용 장군 '수기형 소설'
제주국제관악콩쿠르 4개 부문 모두 1위 배출 제주문예재단 '이아~갤러리 속 놀이터' 3900여명 몰…
[제주바다와 문학] (17)양중해의 시 '파도 소리' 제주 달리도서관 '마음으로 읽는 색채심리…' 운영
'제주미술제의 현재와 미래' 컨퍼런스 제주 포도호텔 설계 이타미 준 다큐 상영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