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대 '4·3 가치 제대로 알기' 프로그램 진행
제주대 인권센터 학생·교직원 대상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6.26. 13:18: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는 역사 현장을 직접 방문해 제주 4·3의 가치를 습득함으로써 대학 구성원의 제주 역사의식을 고취하고 인권의식을 함양하기 위한 '제대로 4·3의 가치를 알아가는 Great Step'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제주대 기획처(처장 김형준)와 인권센터(센터장 염미경)가 공동 추진하는 이 프로그램은 4·3 유적지(4·3평화공원, 선흘 도틀굴, 북촌 너븐숭이, 서우봉 일제강점기 진지동굴 등)를 탐방해 4·3을 인권의 문제로 이해하고 기억하는 체험 형식으로 진행된다.

 총 3회(1차 7월 26일, 2차 8월 23일, 3차 10월 25일)에 걸쳐 실시될 이번 프로그램은 1~2회차는 내국인 학생 및 교직원, 3회차는 외국인 학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제주대 구성원이면 인권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염미경 제주대 인권센터장은 "거점국립대학으로서 제주 4·3의 가치와 인권회복의 중요성을 알리는 역할을 하고자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며 " 제주 4·3의 아픔과 진실을 인권의 시각에서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대 인권센터 홈페이지(http://hrc.jejunu.a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754-3095.

교육 주요기사
강철준 제주국제대 총장 취임 4개월만에 해임 시험 유출에 학생과 음주 파문 진상조사 착수
'편안한 교복' 도민 토론 통해 결정 제주 학교 태풍 '다나스' 비상체제 돌입
자녀 성교육 위한 학부모교실 내년부터 전국 고교 교과서로 4·3 교육
'긍정심리학'으로 내 안의 강점 찾아내기 모든 중·고교에 학생 탈의실 설치
제주대 '화목한 인문학' 강좌 "현장실습 앞서 노동인권 교육 필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