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KPGA선수권 27일 개막
시즌 첫 2승 고지 각축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6.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는 절대강자가 없다.

지난해 박상현(35)이 3승을 따내며 독주했던 양상과 달리 올해 9차례 대회 챔피언 얼굴이 모두 다르다. 2승을 올린 선수가 한명도 없다는 얘기다.

27일부터 나흘 동안 경남 양산 에이원 컨트리클럽(파70)에서 열리는 제62회 KPGA선수권대회는 코리안투어 상반기 마지막 대회다. 이 대회를 마치면 선수들은 9월까지 2달 동안 긴 방학에 들어간다.

올해 1승씩 올린 선수들은 KPGA선수권대회가 2승 고지를 선점한 채 상반기를 마무리할 기회다.

상금왕과 제네시스 대상을 노리는 정상급 선수들은 KPGA선수권대회에 총출동한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첫 민선 체육회장 선거인 수 결정… 논란 여전 … '2부 강등' 제주 책임자 총사퇴하라.. 팬들 '뿔…
60년 만의 첫 우승 도전 베트남 '들썩' '70m 원더골' 손흥민, BBC 16R 베스트11
'승격전도사' 조덕제 부산 이끌고 '승격 잔치' 박항서 "동남아대회 꼭 우승하고 싶다"
메시, 35번째 해트트릭 '라리가 신기록' 손흥민 '70m 폭풍 드리블' 원더골
日 매체 "SK 출신 산체스, 요미우리 입단" '박빙' 프로농구 2라운드까지 관중 2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