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마을어장 조성... 전복 등 179만 마리 방류
상반기 125만 마리 이어 하반기 실시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6.25. 13:21: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연안어장 자원조성 일환으로 상반기 125만 마리를 방류한데 이어 하반기에도 6개 품종 179만 마리를 마을어장에 방류한다고 25일 밝혔다.

 도는 올해 마을어장 자원 회복과 잠수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예산 26억5000만원을 들여 도내 64개 어촌계에 전복 81만, 홍해삼 93만, 오분자기 32만, 어류 98만 마리를 방류할 계획이다.

 상반기에는 36개 어촌계에 전복 39만, 홍해삼 69만, 오분자기 17만 마리를 방류했으며, 하반기에 38개 어촌계에 전복 42만, 홍해삼 24만, 오분자기 15만, 어류 98만 마리 등을 추가로 방류한다.

 방류 품종 중 홍해삼은 도 특산품종으로 다른 품종에 비해 서식환경이 강하고, 재포획율이 높아 잠수어업인들이 선호하는 품종이다.

 이외에도 돌돔과 쏨벵이 등 어류는 정착성 어종으로 제주연안 어선 어업인들의 주 소득원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동근 해양수산국장은 "수산자원 감소로 어업인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수산종자 방류를 확대해 풍부한 연안자원을 조성하고 어촌마을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도록 적극 나설 방침"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코로나 양성 나온 20대 군인 사실상 '확진' 4·3유족회-통합당 원내대표 면담 '불발'
민주당 제주시을 본선행 위한 경선 전쟁 펼쳐… 위성곤 "제주경제 살리기 정부차원 신속한 지…
제주 첫 코로나19 양성자.. 21일 새벽 확진여부 … 국내외여행업 신설 여행업 제도 개선
제2공항 갈등 해소 방안은 예상대로 '토론회' 제주 코로나19 1차 검사 첫 양성 반응자 발생
제주 거주 '대구 31번 확진자' 접촉자 '음성' 도내 청소년 한부모 비율 11.5%... 향후 증가 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