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현대가 듀오’ 전북·울산 8강 도전
프로축구 K리그1… 26일 ACL 16강 2차전 홈경기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프로축구 K리그1의 '현대가(家) 듀오' 전북 현대와 울산 현대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동반 8강 진출에 도전한다.

전북과 울산은 26일 나란히 홈에서 2019 AFC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을 치른다.

전북은 26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상하이 상강(중국)과 격돌하고, 울산은 같은 날 오후 8시 울산문수구장에서 우라와 레즈(일본)를 상대한다.

두 팀은 원정으로 치른 16강 1차전에서 모두 패배를 면하면서 홈경기를 앞두고 8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전북은 19일 상하이 원정으로 치른 1차전에서 득점하고 비긴 만큼 전북은 이번 홈경기에서 0-0으로 비겨도 원정 다득점에 따라 8강행 티켓을 따낸다.

26일 오후 8시 울산문수구장에서 우라와를 상대하는 울산은 19일 우라와 원정으로 치른 16강 1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둔 만큼 2차전에서는 비기기만 해도 8강에 오를 수 있다. 지더라도 1골 이상만 내주지 않으면 원정 다득점의 혜택을 볼 수 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김광현·김재환, 빅리그 구단에 포스팅 공시 제주 복싱 기대주들 전국대회 맹활약
시도체육회 예산확보-직원 신분보장 추진 '모리뉴 더비' 승리는 맨유.. 손흥민 공격포인…
린드블럼, 두산 떠난다 류현진 "김광현과 맞대결 부담스러울 것 같다"
프로야구 kt, 우완 투수 유원상 영입 모리뉴 "모라이스 K리그 우승 축하해"
토트넘-맨유 5일 새벽 '모리뉴 더비' 누가 웃나? '황의조 결장' 보르도 대승 거두고 3위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