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 캄보디아 건물붕괴 사망자 24명으로 늘어
10여명 매몰 가능성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캄보디아에서 무허가로 신축 중이던 7층짜리 건물이 무너진 사고에 따른 사망자가 24명으로 늘어났다.

또 24명이 부상한 것으로 집계된 가운데 아직 10여 명이 더 매몰돼 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일간 크메르 타임스는 현지시간으로 24일 오전 6시 현재 캄보디아 남서부 항구도시인 시아누크빌의 건물붕괴에 따른 사망자가 24명으로 집계됐다고 보도했다. 이 사고에 따른 부상자는 24명으로 집계됐다.

당국은 붕괴 당시 건물 안에 최대 60명이 있었다는 생존자의 말에 따라 구조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훈센 총리도 전날 밤 현장을 방문, 신속하고 안전한 구조를 당부했다.

붕괴사고는 지난 22일 오전 4시쯤 시아누크빌에서 신축 공사가 70∼80%가량 진행된 건물에서 발생했다. 당시 이 건물 2층을 임시 숙소로 쓰는 인부들이 모두 잠든 상태여서 인명피해가 컸다.

당국은 또 건물주와 건설업체 대표 등 중국인 4명을 연행해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들은 허가를 받지 않고 공사를 강행하면서 당국으로부터 두 차례나 경고를 받고도 무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아누크빌은 한때 한적한 어촌에 불과했지만, 최근 들어 관광지로 부상하면서 중국계 카지노와 호텔이 우후죽순 생겨난 지역이다. 연합뉴스

정치/행정 주요기사
"언론재단 지역언론 광고대행 수수료 낮추거나 폐… 지형도면 고시 없이 형사고발 100건
제주정가·여야 후보군 고지점령 '정중동 ' 아시아나항공 20년 이상 노후 비행기 22.9%
제주도의회 제2공항 도민공론화 엇갈린 입장차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상 일부분야 추가공모
제주 신호등 없는 횡단보도 사고율 '최고' 설익은 원 도정 교통정책... "표류한다" 질타
제주도 목장용지 특혜성 도로 기부채납 '논란' 맛있는 감귤 따고, 맛도 보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