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질병관리본부,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해제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6.23. 11:45: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질병관리본부는 지난해 11월 16일 발령했던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를 지난 21일부터 해제한다고 밝혔다.

 인플루엔자 표본감시결과 의사환자수가 제22주(5월26일~6월1일) 5.5명(외래환자 1000명당), 제23주(6월2일~6월8일) 5.1명, 제24주(6월9일~6월15일) 4.7명으로 3주 연속 유행기준(6.3명)보다 낮았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자문위원회의 검토를 거쳐 유행주의보 해제를 결정하게 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의사환자수가 3월 이후 3주 연속 유행기준이하일 경우 자문위원회의 검토를 거쳐 유행 해제를 결정하고 있다.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는 2017-2018 절기에 비해 2주 빠르게 정점에 도달했다. 유행초기에는 A형 인플루엔자가, 3~4월에는 B형의 봄철 인플루엔자가 유행했다.

 유행주의보 발령시점은 지난절기에 비해 2주 이르고, 종료 시점은 4주 늦어 유행기간이 길어졌다.

 질병관리본부는 "인플루엔자 유행은 해제됐지만 수족구, A형 감염 등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 대처하고, 각종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 평소 철저한 손씻기 및 기침예절 실천의 생활화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 내달 4일 치유의 숲서 행… "제2공항 환경수용력 등 면밀히 검토해야"
제주 지역 농수산물 로컬푸드 인증, 가공식품까지 … 공동주택 건축공사장 감리배치 점검
'제12회 참굴비 대축제' 오세요 금악리 친환경에너지타운 표류
발전연료 외부 누출?…업무처리 소홀 심각 올해 3년차 '산지전자경매' 본격화…전품목 확대
내달 제주4·3 휴유장애 생존자 41명 심의 돌입 "여성 행복사회 구현, 선진국으로 가는 길" 제24회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