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도립무용단 '찬란' 들고 서울광장 무대에
6월 23일 서울시 '자치단체 문화교류 사업' 초청 공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20. 17:53: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립무용단이 정기공연 작품 '찬란'으로 주말 서울 공연을 펼친다.

제주도립무용단(단장 현행복)은 이달 23일 오후 2시 서울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서울시의 '2019 자치단체 간 문화교류 사업'인 '세종, 문화가 흐르는 서울'에 초청돼 공연한다.

도립무용단은 이번에 지난 4월 정기공연에서 선보인 '찬란'으로 한국춤의 다채로움을 펼쳐놓을 예정이다. 제주도문화예술진흥원은 "이번 공연을 통해 자치단체 간 상호 우호를 다지고 서울시민들에게는 도립무용단의 수준 높은 공연을 선사하겠다"고 밝혔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이방익 연구 닻올려… 사료 고증 힘모아야" 유창훈 작가가 현장서 길어올린 '제주기행 화첩'
고순철의 바다, 오민수의 한라산… 서귀포예당서 … [제주바다와 문학] (25)문영종 시 '늙은 배의 꿈'
탐라합창제 '와이낫 연노형여성합창단' 대상 제주 파하마색소폰앙상블 정기연주회
제주음악협회 오페라 '마술피리' 공연 한라산·백두산 사계 중국 연변서 사진교류전
'제주 이방익 표해록과 한중해상교류' 학술대회 제주 현기영 작가 은관문화훈장 받는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