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승품·단 심사 조작 의혹 제주태권도협회장 약식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6.20. 15:56: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태권도 승품·단 심사에서 불합격 응시생을 합격한 것처럼 조작한 의혹을 받고 있는 제주도태권도협회 임원이 약식기소를 받게 됐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위계에 의한 업무 방해 혐의로 제주도태권도협회 회장 A(63)씨를 약식기소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2017년 12월과 이듬해 3월 열린 공인 승품·단 심사에서 탈락한 7명을 임의로 합격 처리해 국기원에 보고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중학교 졸업 앞둬 가장 좋은 추억될 것" 제주평화나비 "문희상안 폐기해야"
4·3학살 연루자 이름 딴 軍교육관에 유족들 반… 검찰, 공무원 카지노 취업 청탁 무죄 판결 항소
"교통약자 차량 배차 대기시간 길어 불편" 막걸리 보안법 홍제화씨 38년만에 무죄
"52시간 계도 연장한 정부, 적폐의 길로" 제주시 노형동 일부 가구서 단수 '불편'
제자 강제추행 전 제주대교수 벌금형 소방 출동로 확보 환경개선 사업 나선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