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남원읍 의귀천 범람위험구간 2.5km 정비
서귀포시, 160억 투입해 교량 5개소 등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06.19. 11:20: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 남원읍 의귀천의 범람 위험이 있는 2.5㎞ 구간에 대한 정비사업이 시작됐다.

 시는 2016년 태풍 '차바' 때 하천이 범람해 농경지 7.4㏊가 침수피해를 입는 등 집중호우 때마다 자주 범람하는 의귀천 정비사업에 2021년까지 160억원을 투입한다고 19일 밝혔다. 기존 교량 3개소를 정비하고, 2개 교량은 추가 설치한다.

 시는 의귀천 범람 예방을 위해 2017년부터 실시설계를 추진했고, 현재 토지 64필지 중 72%에 대한 보상협의를 마치고 최근 착공했다. 총 사업비도 당초 2016년 국토교통부에서 승인한 144억원에서 지가 상승을 고려한 용지보상비를 고려해 16억원 증액된 160억원으로 최종 변경승인을 받았다.

 시는 하천 정비시 기존의 획일적인 전석쌓기에서 벗어나 하천경관이 수려한 지역은 원형 보존하고, 주변 사유지를 추가 매입해 하천시설물을 설치함으로써 자연적인 하천 환경을 보전한다는 계획이다. 또 잔여지로 매입한 토지는 차량 교차구간이나 주차공간으로 조성해 지역주민에게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시는 사업의 조속한 마무리를 위해 내년 상반기 중 토지수용을 통해 보상을 마무리하고, 반복되는 수해 예방을 위해 2021년 10월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24일 성산읍서 서귀포시민대학 청년관광포럼 대상 '증강현실 이용한 지질공원 알…
"곶자왈 지역내 건축불허가 처분은 정당" 서귀포시, 8월 10일 가족 안전체험캠프
서귀포시 폐지류·유리병 수거보상금 지원사업 재… 서귀포시 5급 승진심사 의결자 발표
"원혼들이여 영면하소서" 20~40대 개별여행객 겨냥한 이벤트 필요
성산읍 자연장지 오는 22일 개장 서귀포시 동부보건소 구강보건사업 우수기관 선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