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U-20 결승] 대한민국vs우크라이나, 아쉬운 패배→골든볼 차지…울컥한 감독 "말 잇지 못해"
최효정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16. 04:43: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U-20 결승 대한민국 우크라이나 (사진: SBS)

U-20 월드컵 결승 경기에서 우크라이나와 맞붙은 대한민국 선수들이 아쉽게 패배했다.

16일(한국 시간) 대한민국 국민들의 응원 속에서 시작된 '2019 U-20 월드컵' 결승전.

이날 결승 경기 초반 대한민국 대표팀은 패널티 킥 기회를 얻어내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승리의 순간도 잠시, 긴장의 끈을 놓지 않았던 우크라이나 대표팀이 연달아 3점을 획득하며 대한민국 선수들이 아쉽게 패배했다.

특히 후반전 88분경, 터져버린 추가골에 승리를 직감한 우크라이나 선수들은 경기장에 무릎을 꿇은 채 환호하기도 했다.

이날 아쉬운 패배에도 불구, 이강인 축구 선수가 U-20 월드컵 경기 MVP격인 '골든볼'을 차지하며 팬들의 큰 호응을 모았다.

한편 대한민국 대표팀을 이끌었던 정정용 감독은 U-20 결승 경기를 마친 뒤 선수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정 감독은 결승 경기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라커룸에서 (선수들이) 춤은 추지 않았지만 사진은 함께 찍고 왔다"며 "여기까지 올라온 건 충분히 자긍심을 가질 만한 결과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 감독은 동고동락한 선수들을 떠올리다 감정이 벅차 말을 잇지 못하기도 했다.

이에 "그것 때문에 좀 전에 말을 잇지 못했는데. 허허허. 이전에 2~3년씩 함께 한 선수들이 많다. A팀에도 있고 프로에도 있지만, 이 선수들도 특별하다"며 "언젠가는 다시 만날 수도 있지 않나. 내가 이 팀에 계속 있든 언제든 다시 볼 수 있으니 좋은 추억을 가지고 가고 싶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U-20 결승 경기에서 최선을 다한 대한민국 선수들을 향한 뜨거운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영화 '여곡성', 채널 CGV서 방영..누적 관객수는? '집사부일체' 뉴질랜드 편, 사부의 정체는 김병…
드라마 '아홉수 소년', 오늘(5일) 연속 방영..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박연수, "방송 후…
이동욱 나이는?.."82년생 김지영’ 보고 엄마 생… 강다니엘 측 “추후 활동과 관련 무리한 억측…
'최화정의 파워타임' 강신일 "심야 방송 DJ가 꿈… vip 재방송 시간은? 장나라, 이상윤 이혼 요구에…
'무엇이든 물어보살' 오영주 "최종적으로 연기… 김규리, 김수미에 그림 선물.."선생님 봬서 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