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부당한 구속영장 신청 철회하라"
민주노총 제주, 14일 제주지방경찰청 앞서 긴급 기자회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6.14. 13:07: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민주노총 제주본부는 14일 제주지방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18 망언 규탄 기자회견을 진행한 민주노총 간부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김현석기자

민주노총 제주본부는 14일 제주지방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18 망언 규탄 기자회견을 진행한 민주노총 간부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지난 2월 27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장소에 모인 노동자와 시민들은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의 5·18 망언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하려 했다"며 "그러나 이를 발견한 자유한국당원들이 달려들어 폭력을 행사했고, 경찰은 당원들을 막지 않고 노동자와 시민을 둘러싸면서 아수라장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민주노총은 이들 노동자와 시민이 경찰과 극우 언론이 주장하듯 업무방해 가해자가 아닌 자유한국당 파시스트 폭력의 피해자임을 밝혔지만, 경찰은 마치 자유한국당의 사설 경비 역할을 자임이나 하듯 영장을 신청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이번 사건의 본질은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극우세력이 이미 국민적, 역사적 평가가 끝난 5·18 민중항쟁에 대한 결론을 뒤집으려 한다는 데 있다"며 "경찰은 자유한국당과 극우세력의 5·18 망언에 동의하기에 정당한 항의행동을 폭행으로 둔갑시켜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인지 엄중히 묻는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태풍경보 제주 연륙교통 끊기고 침수피해 등 잇따… 한 해 1000건 넘는 '유전자 검사' 제주서 진행
형수 차량서 떨어져 사망케 한 50대 실형 제주 경찰헬기 40년 무사고 '퇴역'
제주경찰, 난폭운전 단속 위해 '암행순찰차' 도입 태풍 '다나스' 오지도 않았는데…제주도 침수피해 …
"국회 노동법 개악 시도, 전면 투쟁 할 것" 태풍 다나스 20일 제주 초근접 제주도 '비상'
라민우 불법 녹취록 보도 언론사 대표 징역형 제주CC 기업 회생 동의율 60% 달성.. 공매 중지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