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긴 휴식 끝내는 제주, 16일 상주와 격돌
21일 성남·29일 대구와의 홈경기 상반기 마무리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6.13. 15:47: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로 복귀한 조용형. 2010년 남아공 월드컵에서 주전 중앙수비수로 활약한 경험과 실력을 모두 갖춘 베테랑 선수다.

긴 휴식을 끝내는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오는 16일 상주 상무를 맞아 연패 탈출에 도전, 승점쌓기에 나선다.

제주는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상주를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1 2019 16라운드를 치른다.

상주와의 통산 전적은 8승6무4패로 제주가 앞선다. 그러나 상주는 지난 9라운드 제주 홈경기에서 후반 윤빛가람의 역전골로 2-3으로 승리했다. FA컵 16강전에서도 치열한 접전 끝에 1-1 무승부에 이어 승부차기에서 13-12로 이기며 기세가 만만치 않다.

제주의 현재 성적은 2승4무9패(승점 10)로 12팀 가운데 11위. 최악이다. 최근 홈경기에서 울산 현대에 1-3으로 패했고, 이 보다 앞선 지난 5월 28일 경기에서도 꼴찌 인천에게 1-2로 승리를 내주며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이처럼 강등 위기에 처한 제주는 앞으로 상주에 이어 홈경기로 치러지는 21일 성남FC과 29일 대구FC와의 두 경기를 잘 치르며 상반기를 마무리해야 한다.

한편 제주의 레전드 수비수였던 조용형(36)이 제주의 플레잉코치로 돌아왔다. 2010년 남아공 월드컵에서 주전 중앙수비수로 활약한 경험과 실력을 모두 갖춘 베테랑 선수다.

최윤겸 감독은 "작년까지 제주에 있었고 팀 문화를 잘 알고 있는 선수가 필요했다"라며 "조용형은 선수들의 마음을 잘 아는 고참 선수이기 때문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판단했다"라며 영입 배경을 밝혔다.

스포츠 주요기사
KLPGA 최혜진 대상·상금왕 등 6관왕 '싹쓸이' 미국 진출 처음으로 친정 찾은 류현진
MLB 휴스턴 '사인 훔치기' 파문 확산 SK-김광현 첫 대화 "MLB행 결론 도출 실패"
프로야구 2차 드래프트 '숨은 보석 찾아라' 함덕중 남녀 농구부 나란히 우승 차지
'축사 덕담도 없이' 조촐했던 손혁 감독 취임식 김광현, MLB 진출 '금주 내' 결정될 듯
'호날두 99호골' 포르투갈, 유로2020 본선행 홈런왕 박병호 대포·타격왕 양의지 국내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