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사계절 찾는 명품해수욕장 만들기
제주시, 협재·곽지·이호해수욕장 대상 사업비 62억원 투입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6.12. 18:05: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지난 2016년부터 10년동안 제주시 해수욕장 3곳(협재, 곽지, 이호)를 대상으로 총 사업비 62억4000만원(국비 31억2000만원·지방비 31억2000만원)을 투입해 사계절 명품해수욕장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이 사업은 개장 기간이 아니더라도 언제든지 이용객이 해수욕장을 찾아와 휴식을 취할 수 있게 친수 휴양공원 인프라를 조성하는 것이다.

 시는 올해에는 사업비 6억원(국비 3억원·지방비 3억원)을 투입해 협재해수욕장 주차장 확대조성 및 곽지해수욕장 광장 데크교체 등의 공사를 진행 중이다.

 앞서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는 협재해수욕장 탈의·샤워장 사물함 교체, 곽지해수욕장 지주간판 설치 및 LED 조명등 교체, 이호해수욕장 보도교 교체 등이 진행됐다. 내년에는 협재해수욕장 탈의·샤워장 개보수와 무인야외샤워시설 설치, 이호해수욕장 음악레이저 분수 설치 등의 사업이 예정돼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해수욕장은 여름에만 이용할 수 있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사계절 찾고 싶은 제주 해수욕장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코로나19 병상에 일반환자 몰래 받은 제주대병… 서귀포시 표선면서 흉기 휘두른 태국인 붙잡혀
경찰관 상대 흉기 위협 40대 징역1년 집행유예 제주소방 4·15 총선 대비 특별경계 근무 돌입
제주해경 조종면허 갱신·유효기간 연장 한국노총 제주 '통합당 지지선언' 놓고 내홍
제주 총선후보 제2공항·제주신항 개발 의견 '… "휘파람 소리가 들리면 네가 오는 거라 믿을게"
"제주 어린이보호구역 제한속도 뭐가 맞나요?" 제주 애월읍 비닐하우스 창고서 화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