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경매시장 언제쯤 활력 되찾나
5월 경매동향보고서… 125건 진행 43건 낙찰
업무상업시설 낙찰률 상승 속 본격 반등 일러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6.10. 14:39: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경매시장이 부진의 늪에서 탈출하지 못하고 있다.

10일 법원경매 전문기업인 지지옥션이 발표한 '2019년 5월 경매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5월 전국에서 진행된 법원경매 건수는 1만1136건으로 4월(1만1327건)에 비해 1.7% 감소했다. 이 중 3668건이 낙찰돼 낙찰률은 32.9%, 평균응찰자 수는 3.8명을 기록했다. 낙찰가율은 전월 대비 하락한 67.3%를 기록하며 다시 60%대로 밀렸다.

제주지역인 경우 125건이 진행된 가운데 43건이 낙찰돼 낙찰률은 34.40%였으며, 낙찰가율은 73.53%를 기록했다. 평균 응찰자수는 3.07명이었다.

앞서 지난 4월엔 진행 191건 중 56건이 낙찰돼 낙찰률은 29.32%를 나타냈으며, 낙찰가율은 87.17%를 보였다. 평균 응찰자는 2.32명으로 17개 시도 중 가장 적었다.

특히 제주지역은 4월 전 지역, 전 용도를 통틀어 역대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던 업무상업시설의 낙찰률은 5월 19.2%로 올랐다. 지난 4월 55건이 진행된 가운데 2건만 낙찰되면서 3.64%의 낙찰률을 기록, 지지옥션이 경매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01년 이후 전 지역과 전 용도를 통틀어 가장 낮은 수준을 나타냈다다. 직전 최저치는 2009년 10월의 4.9%다. 그러나 낙찰가율(45.3%)과 평균응찰자 수(1명)는 오히려 지난 달에 비해 낮아져 아직 업무상업시설의 본격적인 반등을 논하기에는 이른 것으로 판단됐다. 주거시설의 경우 진행건수(28건)가 4월(54건)에 비해 절반 가까이 줄어든 탓에 낙찰률이 40%대(46.43%)를 회복했다. 평균 응찰자수는 5.62명이었다. 토지는 45건이 진행된 가운데 낙찰률은 44.4%, 평균 응찰자수는 2.45명이었다. 토지 역시 4월(82건)에 비해 진행건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귀포시 성산읍에 소재한 목장용지가 감정가를 웃도는 125억1800만원에 낙찰되면서 5월 제주지역 최고가 낙찰 물건에 등극했다. 낙찰가 2~3위도 모두 서귀포시에 위치한 과수원(강정동)과 전(법환동)이 차지했다.

경쟁률 1~3위는 모두 서귀포시 성산읍 고성리에 소재한 아파트(생활주택) 물건에 돌아갔다. 1위가 9대 1의 경쟁률을, 8명의 응찰자를 기록한 2개 물건이 공동 2위를 차지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건설경기 침체로 화물물동량 급감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야외수영장 7월 1일 개장
송재호 균형발전위원장 "제주관광공사·협회 통합… 제주상의, 28일 '제주경제와관광포럼' 개최
건설협회 제주도회 제28대 장태범 회장 취임 제주시농협, 6~8월 하반기 노래교실 운영
부영그룹 순천부영CC, 7월 그린피 할인 행사 제주, 맞벌이·1인가구 고용률 전국 최고
JTO 대만 자전거 관광객 28명 유치 제주항공 찜항공권 예매 27일 시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