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MBC 밤 9시 드라마타임 안착하나
"너무 일러" vs. "다양성 확보할 윈윈 전략" 여러 반응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09. 14:07: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MBC TV가 평일 미니시리즈 방송 시간을 1시간 앞당긴 전략이 초반 절반은 성공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평일 미니시리즈가 밤 10시대 동시 경쟁 구도에서 벗어나 콘텐츠별 경쟁 구도로조금씩 전환하는 분위기도 감지된다. 앞서 tvN과 JTBC는 9시 30분에 평일 미니시리즈를 편성한 바 있다.

 MBC TV는 지난달 22일부터 수목극 '봄밤', 그리고 지난 3일부터 월화극 '검법남녀' 시즌2를 밤 9시에 선보였다.

 '봄밤'은 지난해 인기를 얻은 JTBC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연출한 안판석 PD와 주연 정해인이 다시 손잡은 작품이고, '검법남녀'는 지난해 시즌1이 자체 최고 시청률이 거의 10%를 기록하며 팬덤을 형성했다. 9시 편성 첫 실험작들이니만큼 흥행 기본은 보장되는 작품을 배치한 셈이다.

 시청률 면에서는 다소 아쉬운 면이 있는 게 사실이다.

 '봄밤'은 3.9%-6.0%(닐슨코리아) 시청률로 시작해 중반까지 6%대를 벗어나지 못하다가 12회에서 8.4%를 기록하며 밤 10시대 수목극인 KBS 2TV '단, 하나의 사랑' 뒤를 바짝 뒤쫓는다. 연출자나 배우의 무게를 고려하면 이른 시간대가 더 불이 빨리붙을 수 있는 것을 조금 늦춘 것으로도 보인다.

 굿데이터코퍼레이션 집계에서 드라마 화제성 1위를 기록하거나, 재방송 측면에서 올 상반기 최고 시청률을 낸 점을 보면 더 그렇다. SK브로드밴드가 집계하는 VOD(주문형비디오) 성적이나 모바일 OTT(실시간 동영상 서비스) 대표 플랫폼인 푹(POOQ)이 제공하는 누적 VOD 순위에서도 좋은 성적을 내는 '봄밤'이다

 '봄밤' 방송 후 많은 시청자도 이른 시간대 방송에 아쉬움을 표했다. 주 52시간근무제 도입으로 퇴근이 빨라지는 등 라이프스타일이 바뀐 것은 사실이지만, 그래도9시는 드라마 주요 타깃인 20~49세에 너무 빠르다는 반응이 적지는 않다.

 네이버 아이디 '원***'은 "9시로 옮기니 애들 때문에 본방송을 볼 수가 없다", '짝***'은 "너무 빨라서 보기가 어렵다"라고 했다.

 '검법남녀2'는 3.7%-5.7% 시청률로 시작해 4회 6.6%까지 올랐다. 이 작품 시간대에 대한 시청자 아쉬움도 마찬가지이다.

 'sona****'는 "시청률이 잘 나올 드라마가 시간대 때문에 반 토막이 났다", 'nett****'는 "재밌는 작품인데 9시에 하는지 모르는 사람이 많은 것 같다"라고 했다.

물론 "9시에 편성하니 오히려 다양하게 드라마를 볼 수 있다. 10시에 맞춰 살아왔으니 9시로 바꾸면 더 시간의 여유가 생길 듯"('shhs****') 같은 긍정적인 반응도있다.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도 9일 "10시대에 지상파 3사가 전부 경쟁하면 시청자 입장에서 골라보기 어려운데 시간대를 다양하게 해주면 볼 기회가 많아진다"라고 평했다. 다만 "MBC가 그 시간대 완전히 정착했느냐, 그 문제는 결국 '좋은 콘텐츠'가 말해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실제로 MBC가 평일 미니시리즈를 한 시간 앞당긴 후 KBS 2TV 작품들이 기대 이상 시청률 성적을 내고 있다. 월화극 '퍼퓸'과 수목극 '단, 하나의 사랑'이 각각 7%대, 8%대 안정적인 시청률을 기록 중이다.

 MBC는 종합적으로 볼 때 비교적 이르게 새로운 전략이 안착했다고 내부적으로 평가하며 이 기조를 장기적으로 이어가겠다는 방침이다.

 주성우 MBC 드라마본부장은 "이때까진 성과가 나쁘지 않다고 본다"라며 "물론 9시대 드라마가 자리 잡기까지는 시간이 좀 더 걸리겠지만, '좋은 콘텐츠를 내놓으면찾아본다'라는 원칙에 충실해 작품을 내놓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이필모-서수연 올해 부모 된다 '미스트롯' 가수 송가인 교통사고
팝페라 임형주, 사회복무요원 소집해제 여의도 정치 군상 여기에 '보좌관'
방탄소년단, 美 라디오 음악상 2년 연속 수상 시즌1보다 진화한 '검법남녀2'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모든 직책서 사퇴 비아이 마약 의혹 일파만파 확산
법원, 홍상수 감독 제기 이혼 청구 기각 배우 태항호, 6살 연하와 10월 결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