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박재민 국방차관 한경면 신창리 출신 '화제'
박선홍 교장-박승봉 전부시장 등과 친척 관계
강정마을 갈등 해결 등 제주현안 해법안 주목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27. 15:51: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박재민 국방부 차관.

국방부 출신 일반직으로 첫 차관에 임명된 박재민(52) 국방부 차관이 제주가 고향인 것으로 알려져 강정마을 갈등 해결 등 제주현안에 대해 어떤 의지를 보여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4일 문재인 정부 두번째 국방부 차관으로 취임한 박재민 국방부 차관은 부산에서 태어났지만 부친 박영신씨는 제주시 한경면 신창리 출신으로 오현고와 대학을 졸업한 후 부산으로 이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차관 부친이 박선홍 전남녕고교장과는 형제이며 고인이 된 박행신 전제주대교수와는 4촌, 박승봉 전제주시부시장과는 6촌 형제인 것으로 전해졌다.

신창리 출신 박씨 친인척들이 제주지역 신문에 취임 축하광고를 낸 이유도 여기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전부시장은 "박 차관이 어릴 때 제주에 많은 거주했다"면서 "제주에도 애정이 많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박 차관이 제주해군기지에 따른 강정마을 갈등 해결과 제주4.3에 대한 국방부차원의 해결방안을 내놓을지도 주목되고 있다.

한편 박 차관은 서울 영동고와 서강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존스홉킨스대에서 국제관계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행정고시(36회) 출신으로 국방부 조직관리담당관, 예산편성담당관, 군사시설기획관리관 등을 역임했다.

박 차관은 국방예산·조직 등 핵심업무를 두루 한 관료로 비군인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무기체계 전력을 담당하는 전력자원관리실장을 지냈고 국방부 출신 내부 일반직이 차관에 임명된 첫 사례이다.

박 차관은 "국방부 내부에서 차관을 승진시킨 뜻은 국방부에서 오래 근무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방 문민화를 완수하라는 것으로 이해한다"고 말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6월 셋째주 대체로 맑은 날씨 예상 제주 휘발유 가격 서울보다 비싸졌다
이번달 전기료·사용량 온라인에서 미리 확인한다 경찰 "고유정 현 남편 약물 성분 검출 안 돼"
JDC 지정면세점 16년간 순수익 1조3천억 육박 태극전사 승리 기원 15일 밤 제주 대규모 응원전
지방신문협의회 "정부광고사무 시도 이양해야" 제주 오늘 밤까지 비.. 최고 40㎜
이재명 사과에 원희룡 "웬 훈장질이냐" 39억짜리 국내 최대 씨수말 '메니피' 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