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추신수, MLB 통산 200홈런 '-2'
에인절스전 시즌 9호 홈런·2루타로 2타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7. 08:51: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개인 통산 200홈런 달성에 2개를 남겼다.

 또 시즌 18번째 멀티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작성하고 타점도 2개를 보탰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의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0-1로 뒤진 4회 에인절스 왼손 선발 투수 앤드루 히니에게서 우측 펜스를 넘어가는 동점 솔로 아치를 그렸다.

 25일 에인절스와의 경기 이래 이틀 만에 터진 시즌 9번째 홈런이자 추신수의 통산 198번째 홈런으로 비거리는 117m로 측정됐다.

 추신수는 정확히 1년 전인 2018년 5월 27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경기에서 짜릿한 끝내기 홈런을 날려 빅리그 역대 아시아 타자 최다 홈런 신기록(176개)을 썼다.

 이후 추신수가 홈런을 칠 때마다 새 기록이 수립됐고, 이제 2개만 더 치면 아시아 타자로는 최초로 200홈런 고지를 밟는다. 추신수는 5월에만 홈런 5방을 쳤다. 추신수는 5-7로 패색이 짙던 9회 초 무사 1루에선 우완 구원 투수 저스틴 앤더슨을 두들겨 우선상에 떨어지는 2루타를 날려 1루 주자를 홈에 불러들였다.

 타점 2개를 추가해 추신수의 시즌 타점은 22개로 늘었다.

 동점 주자 추신수는 후속 타자의 뜬공 때 3루에 진루했지만, 2사 1, 3루에서 노마 마자라가 내야 땅볼로 잡히면서 홈에 이르지 못하고 그대로 경기를 마쳤다.

 텍사스는 5-1로 앞서다가 7회에만 6점을 줘 6-7로 역전패했다.

 텍사스는 7회 5-4에서 오타니 쇼헤이에게 희생플라이를 내줘 5-5 동점을 허용했다.

 이어 구원 투수 카일 다우디의 연속 폭투로 2점을 거저 줬다.

 추신수는 5타수 2안타를 쳐 시즌 타율을 0.294(180타수 53안타)로 올리고, 출루율은 0.389를 유지했다. 1, 6, 7회엔 모두 삼진으로 물러났다.

 텍사스 타자들은 이날 에인절스 마운드에 삼진 17개를 헌납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SK 와이번스의 이유 있는 원칙? 중문색달해변서 제17회 제주오픈 국제서핑대회
정우영, 프라이부르크에 새 둥지 ‘골프 여제’ 박인비, ‘미네소타서 다시 한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12년만의 방한 여서정·양학선 도마 동반 금메달
전국생활체육합기도 제주 선수단 활약 강정호, 3루타…2경기 연속 타점
NC "아! 멀어지는 상위권 " 이범호, KBO리그의 영원한 꽃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