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월드컵경기장서 올해 첫 홈경기
28일 제주FC-인천FC 경기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2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02년 완공된 제주월드컵경기장이 18년만에 천연잔디를 교체하고 새단장했다. 서귀포시는 최근 제주월드컵경기장에 대한 전면적인 시설개선 공사를 완료하고 오는 28일 제주유나이티드(FC)와 인천유나이티드(FC)간 첫 홈경기를 치를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시는 제주월드컵경기장의 잔디생육 상태를 개선하기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5월까지 잔디구장 배수로 조성 및 잔디식재 등 전면적인 교체공사를 실시했다. 그러나 이로 인해 제주월드컵경기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있는 제주FC는 공사기간 동안 원정 및 전용구장이 아닌 제주종합경기장에서 경기를 치러야 하는 등 불리한 경기조건을 갖고 있었다.

한편 제주FC는 지난 25일 강원도 춘천송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13라운드 원정에서 강원FC를 1-0으로 제압하며 올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이태윤기자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는 처음 세계 1위 된 특별한 장소” 장애인체전 이틀째… 제주 '금빛 발차기' 빛났다
MLB 워싱턴,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 임성재, 고향 제주서 2년 연속 PGA 신인상 트로피
'PGA 신인왕' 임성재 CJ컵 우들랜드·데이와 한조 ALCS 휴스턴, 양키스에 1패 후 2연승
키움 히어로즈 KS행 '1승 남았다' 이탈리아, 유로 2020 예선 8연승 질주
한국축구, 29년 만의 '평양 원정'서 0-0 무승부 PGA투어 우승후보 임성재 안방서 트로피 들어올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