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마을별 1촌 1명품 브랜드 육성사업
제주시, 농가 소득증대 및 농촌활성화 기대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5.26. 16:19: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마을별 '1촌 1명품 브랜드'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농촌마을 6곳을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1차 산업의 영세성과 고령화 등으로 우수한 농산물이 상품브랜드 및 마케팅 부족으로 제값을 못 받고 있음에 따라 추진됐다.

 사업에 선정된 마을 및 품목은 한림읍 대림리 양채류, 애월읍 신엄리 수박, 수산리 옥수수, 구좌읍 당근, 송당리 더덕, 조천읍 선흘리 도라지 등이다.

 시는 사업비 5600만원을 들여 각 마을별 브랜드 개발·홍보 등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4개 마을에서 브랜드개발 및 상표등록을 마쳤으며 2개 마을은 마케팅 홍보를 추진 중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새로 육성되는 마을별 품목을 제주시 공동상표 '해올렛 브랜드'로 추가 지정하고 기존에 개발된 명품 향토 자원들과 연계해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사회 주요기사
'전 남편 살해 사건' 유족, 고유정 친권상실 청구 공사대금 돌려쓰고 임금 체불한 건설업주 징역형
"제2공항 찬반 떠나 갈등 해결돼야" "'제2의 4대강' 제2공항 계획 철회하라"
제주소방헬기 한라매, 훈련 통해 안정성 확인 제주지역 폭염·열대야 꾸준히 증가
'전 남편 살인사건' 피해자 추정 유해 발견 제주 해안서 국제보호종 붉은바다거북 사체 발견
"지역언론 배제 네이버 지역민에게 사과해야" 자치경찰 외국인 분실물 찾아주느라 '동분서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