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자치도 현장인력 강화 공무원 102명 증원
차고지증명제 등 교통 신규 업무-안전분야 등 인력 확충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24. 12:00: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공무원 102명을 증원하는 내용의 '행정기구 설치 및 정원조례' 개정안을 23일 입법예고했다.

조례안에 따르면 제주자치도는 차고지증명제와 교통유발부담금 등 교통분야와 산업안전보건 등 안전분야, 미세먼지 관련 환경분야, 사회복지분야 인력과 신규 공공시설문 개관 및 일선 행정분야 기능 강화를 위해 공무원 102명을 증원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집행기관 정원이 4천670명에서 4천772명으로 늘고 지방공무원 총수도 6천5명에서 6천107명으로 늘어나게 된다.

제주자치도는 지난해 8월 민선7기 출범과 함께 조직개편을 추진하면서 공무원 정원을 241명 증원했고 올해 2월에도 소방공무원의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해 170명을 증원했다.

이와함께 제주자치도는 특별자치행정국의 명칭을 자치행정국으로 변경하고 특별자치 업무는 기획조정실로 이관하도록 했다.

제주자치도는 '사무위임 조례'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행정시장에게 차고지 증명제 사무와 빈집 정비 업무를 이관하도록 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의료과실·성추행 논란' 제주의료원 왜 이러나 제주 사회복지시설장 근무기록 허위 작성 '의혹'
제주 도련1동 교차로 관광버스-승용차 충돌 11명 부… [부음] 문성환 제주관광공사 면세사업단장 장인상
금지약물 투약 제주 퇴역경주마 식용 유통 '논란' 제주 서예가 현병찬 제41회 외솔상 수상
제주지방 오늘 밤까지 비.. 최고 60㎜ '왜 시신에 설탕물을' 제주 명상수련원 미스터리
원희룡 지사 행정감사 중 사무관들과 술자리 '논란' '배보다 배꼽이 더 큰' 관광행복택시·순환버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