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올들어 가장 무더웠다.. 낮 최고 31.3℃
5월 일최고기온으로 역대 2위.. 북부-동부 30℃안팎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23. 16:46: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목욕하는 제비. 한라일보DB

23일 제주지방의 낮 최고기온이 31℃를 넘어서면 올들어 가장 무더운 날씨를 보였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3일 오후 4시30분 현재 제주시 건입동의 낮 최고기온은 31.3℃를 보이면서 올들어 가장 높았다.

제주공항도 30.4, 오등동 29.2℃까지 올라갔고 동부지역도 성산 29.6, 구좌 30.6℃의 최고기온을 보였다.

제주시 31.3℃는 5월 일최고기온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반면 남부와 서부는 그나마 서늘했다. 서귀포 23.8℃, 남원 22.5, 신례 30.0, 고산 21.8, 대정 22.0, 한림 27.2℃를 기록했다.

제주기상청은 맑은 날씨가 예상되는 24일에도 낮 기온이 최고 30℃까지 올라가는 무더위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주초부터 맑은 날씨가 건조한 가운데 23일 제주도산지와 북부에 건조주의보가 발효됐다. 당분간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씨가 계속될 것으로 보여 건조특보구역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6월 셋째주 대체로 맑은 날씨 예상 제주 휘발유 가격 서울보다 비싸졌다
이번달 전기료·사용량 온라인에서 미리 확인한다 경찰 "고유정 현 남편 약물 성분 검출 안 돼"
JDC 지정면세점 16년간 순수익 1조3천억 육박 태극전사 승리 기원 15일 밤 제주 대규모 응원전
지방신문협의회 "정부광고사무 시도 이양해야" 제주 오늘 밤까지 비.. 최고 40㎜
이재명 사과에 원희룡 "웬 훈장질이냐" 39억짜리 국내 최대 씨수말 '메니피' 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