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북초 총동창회 99년 전 모교 만세운동 재현
"'국내 최초 초교생 만세운동' 모교 역사 널리 알리고자 기획"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3. 14:23: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920년 5월 25일 제주공립보통학교 전교생이 석가탄신일을 기념해 관음사로 원족(소풍)을 가면서 독립만세를 외치고 독립창가를 함께 불렀는데 경찰이 이를 강제로 해산시키고 주동자를 취조했다."(매일신보 1920년 5월 31일자)

 1907년 제주도 최초의 공립보통학교로 문을 열어 올해로 개교 112년을 맞은 제주북초등학교 총동창회가 99년 전 재학생들의 독립만세 운동을 재현하는 행사를 연다.

 제주북초 총동창회는 오는 25일 대한민국 최초 초등학생 만세운동인 제주공립보통학교(북초의 전신) 재학생들의 만세운동을 재현하는 '제주북초! 대한독립을 외치다!' 행사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총동창회는 타 지역에서 1919년에 초등학생이 만세운동을 한 사례들이 있지만 이는 교사 주도로 이뤄졌거나 일부 학생만이 참여한 경우 등으로, 학생 주도로 전교생이 참여한 경우는 1920년 제주공립보통학교의 만세운동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행사는 한라산 관음사와 제주북초에서 각각 시작된다.

 일부 참가자는 관음사에서 도보로 제주시청까지 이동하며 99년 전인 1920년 5월25일 관음사로 소풍을 갔던 재학생의 모습을 재현하고, 일부는 제주북초에서 제주시청까지 도보로 이동한다.

 제주시청에 모인 참가자들은 만세삼창을 하고 본 행사장인 관덕정까지 도보로 이동하면서 시가행진을 펼친다.

 관덕정에 모인 뒤에는 만세삼창, 독립창가 낭독, 3·1절 노래 합창 등을 하며 북초의 역사를 되새긴다.

 북초 총동창회는 "3·1운동 100주년이라는 역사적인 해를 맞아 수많은 독립운동가를 배출한 모교의 역사를 재조명하고, 국내 최초로 초등학생 독립운동을 한 역사를 널리 알리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와이즈멘 한라산클럽 신임 회장에 송정섭 ING기획 … "제주 제2공항 국제선 반드시 있어야"
JDC '문제정의' 주제로 2일 도민대상 워크숍 작년 한림수협 경매 거부사태 일단락
제주 내일부터 장맛비.. 최고 60㎜ 제주소방항공대 내일 출범 정식 활동 돌입
[전문] 6월 임시국회 개최 관련 여야 3당 합의문 법원 "'요양보호사 방문목욕 수급자 감정 우선"
'2금융권 대출→신용등급 하락' 관행 내일부터 사라… (주)JPM 제주대병원에 1천만원 기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