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힘들어도 누군가는 불러야 할 고향 제주의 노래"
양정원 작은 음악회 5월 26일 삼도2동 제주문화창작공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5.22. 16:26: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매달 마지막 일요일에 작은 음악회를 열고 있는 양정원씨.

매달 마지막 주 일요일에 제주어 창작음악을 공연하고 있는 양정원씨가 이달 26일 오후 5시에도 작은 음악회를 이어간다.

제주시 삼도2동 '양정원의 제주문화창작공간'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에서는 난개발로 제주다움을 잃어가는 이즈음의 현실을 담아낸 '주인이 누게꽈?' 등을 들을 수 있다.

양씨는 "경제적 어려움으로 포기하고 싶을 때도 있지만 누군가는 고향 노래를 만들어야 하지 않겠는가"라고 했다. 문의 010-9196-8308.

문화 주요기사
제주 달리도서관 정유정 '진이, 지니'로 북클럽 제주 젊은 국악인 열정 더한 우리가락 한마당
바다 건너 붉은 해 뜨는 '내고향 서귀포' 아시나요 변화무쌍 제주 바다, 검은 섬이 내게로 왔다
여름날 서귀포에 뜨는 별 보며 평안 기원 서귀포 동홍아트데이 이준상의 레인보우쇼
제주삼다수와 함께하는 초등생 제주 물 아카데미 제주 문화누리카드 문화나들이 가맹점 모집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제주 문화예술의 섬 조성 제주 이지유 작가 '동양극장' 사진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