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LG 뒷문 정찬헌·임지섭 이번주 합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1. 18:25: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프로야구 LG 트윈스의 불펜 운용에 숨통이 트인다.

 류중일 LG 감독은 2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SK 와이번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정찬헌과 임지섭을 이번주 불러올릴 것을 고려 중"이라고 소개했다.

 LG의 마무리 투수로 활동하던 정찬헌은 허리 통증으로 지난달 하순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가 최근 공을 잡고 퓨처스(2군 리그)에서 컨디션을 끌어올리고 있다.

 지난 18일 두산 2군과의 경기에서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고, 21일 상무와의 경기에서 1이닝을 피안타 1개 무실점으로 막았다.

 류 감독은 불펜에 왼손 투수로 진해수만 있는 점을 고려해 좌완 임지섭을 콜업할 생각이다.

 임지섭 역시 이날 1이닝 동안 공 13개를 던져 피안타 무실점으로 점검을 마쳤다.

 두 선수가 합류하면 불펜은 좀 더 견고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임찬규는 한 번 더 퓨처스리그에서 던지고 올라올 것으로 보인다.

 류 감독은 SK와의 주중 3연전에서 타일러 윌슨∼케이시 켈리∼이우찬 순으로 선발 로테이션을 가동하고 주말엔 류제국∼차우찬∼윌슨으로 롯데 자이언츠와의 3연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한국, U-20 '준우승'… 제주 응원전은 "우승감" [U20월드컵] 한국남자축구 새역사 쓴 정정용호
[U20월드컵] '아! 역전패' 한국 사상 첫 준우승 고영조(광주광역시) 개인·단체전 석권
대타 출전 최지만, 시즌 8호 홈런 작렬 [U20월드컵] 에콰도르, 이탈리아 꺾고 3위
한국축구, 6월 FIFA 랭킹 37위 '제자리' NBA 토론토, 캐나다 연고 최초로 우승
추성훈, 15일 중국서 격투기 복귀전 LG 트윈스, 연장전 기록 잔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