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저소득 어르신 건강보험료 지원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5.19. 16:53: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노령·장애 등으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의 국민건강보험료 및 장기요양보험료로 연간 4억800만 원을 투입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 2007년부터 '차상위계층 건강보험료 지원 사업'을 특수시책사업으로 시행하고 있으며, 올해 4월까지 총 73만1866세대(누계)에 35억200만 원을 지원했다.

 최근 3년간 지원 실적을 보면 2019년 4월말 기준 27,767세대(월평균 6,942세대) 1억5800만원▷ 2018년 76,978세대(월평균 6,415세대) 3억6500만원▷ 2017년 연 69,663세대(월평균 5,805세대) 3억100만원▷2016년 연 67,451세대(월평균 5,621세대) 2억9600만원이다.

 제주도는 차상위계층이면서 제주지역 국민건강보험공단에 가입한 어르신 가운데, 주민등록상 만 65세 이상인 세대와 등록된 장애인이 있는 세대 중 매월 건강보험료 1만 원 미만인 세대를 대상으로 국민건강보험료 및 장기요양보험료를 지원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제주지사의 보험료 부과자료를 근거로 매월 지원 대상자를 선정해, 매달 5일까지 국민건강보험공단 제주지사를 통해 보험료가 자동납부 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월평균 6,900여세대에 건강보험료 3천953만9000원을 지원한다.

 아울러 제주도는 '저소득노인 장기요양급여비용 지원 사업'을 통해, 치매 및 노인성질환으로 시설입소가 필요하지만 사정이 여의치 않아 장기요양급여를 받지 못하는 저소득 어르신의 시설입소에 따른 본인부담금 50%(비급여분 제외)를 지원하고 있다.

 노인장기요양 1~2등급(도서지역 3등급까지) 수급자로 판정받은 65세 이상 어르신 중 월 건강보험료(장기요양보험료 포함) 1만 원 미만의 지역가입자 등을 지원하고 있다. 2019년 4월 기준 지원대상자는 41명으로 제주시 27명 서귀포시 14명이다.

 임태봉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저소득 어르신들의 건강보험료 부담을 없애, 안심하고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12년째 지원하고 있는 것"이라며 "어르신의 건강증진과 복지향상에 도움을 주고, 시설입소로 인한 가족의 경제적·정신적 부담을 줄여나가기 위해 차상위계층 건강보험료 및 저소득노인 장기요양급여비용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제주해녀상 표준모델 개발' 잡음 자치경찰단, 16일 철인3종경기대회 개최에 따른 교…
제주지역 '고추 칼라병' 확산 주의보 "국제자유도시 추진 후 도민 삶의 질 꼴찌 추락"
제주 제2공항 상생발전 용역 '속도 제주 중앙정부 지원 '고립무원' 봉착
'중소기업 탐방프로그램' 운영 제주를 '국제보호지역 관리·연구 국제적 허브'로
제주 해양 플라스틱 저감 대책 효과 있을까 상처뿐인 토론회…슬롯 '40회 vs 35회' 공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