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실업 축구 최강팀 가리자"
내셔널축구선수대회 개막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1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9일부터 내달2일까지

내셔널리그 최강팀을 가리는 선수권대회가 올해 처음으로 서귀포시에서 열린다.

서귀포시는 '2019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가 오는 19일 개막경기를 시작으로 6월 2일까지 강창학종합경기장에서 14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고 16일 밝혔다.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실업축구연맹이 주관하며 서귀포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에는 내셔널리그 8개팀이 참가한다. 4개팀을 2개조로 편성해 예선을 거쳐 조별 1·2위팀이 4강에 진출하고 준결승전부터는 단판승부로 우승팀을 결정한다.

이번 대회에서는 사회공헌 활동도 함께 진행된다. 오는 26일 오전 효돈축구공원에서는 서귀포시 관내 유소년 축구클럽을 대상으로 내셔널리그 주요 선수 및 코치진이 축구 클리닉을 진행해 서귀포 지역 축구꿈나무들의 기술향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로 서귀포지역 스포츠의 문화적 가치를 높이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유엔비즈 및 네이버, 유투브를 통해 생중계되며 개막전 및 결승전 등 주요 경기는 에스티엔(STN)스포츠채널과 케이씨티비(KCTV)제주 방송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스포츠 주요기사
롯데 선발진, 이대로는 희망 없다 제주Utd, 6월15~16일 유소년 축구대회 연다
최지만, 다저스전 4타수 2안타 맹타 FIFA "2022 카타르월드컵 본선 32개국으로"
류현진 26일 피츠버그 원정 선발 세인트루이스, 49년 만에 스탠리컵 결승행
서귀포시청 문재권, 국가대표 2차 선발전 2관왕 제주, 휠체어농구 기선제압 나선다
제주·중국 닝보시 "스포츠로 우정 나눠요" 제주체육회 제28차 이사회 개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