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실업 축구 최강팀 가리자"
내셔널축구선수대회 개막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1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9일부터 내달2일까지

내셔널리그 최강팀을 가리는 선수권대회가 올해 처음으로 서귀포시에서 열린다.

서귀포시는 '2019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가 오는 19일 개막경기를 시작으로 6월 2일까지 강창학종합경기장에서 14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고 16일 밝혔다.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실업축구연맹이 주관하며 서귀포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에는 내셔널리그 8개팀이 참가한다. 4개팀을 2개조로 편성해 예선을 거쳐 조별 1·2위팀이 4강에 진출하고 준결승전부터는 단판승부로 우승팀을 결정한다.

이번 대회에서는 사회공헌 활동도 함께 진행된다. 오는 26일 오전 효돈축구공원에서는 서귀포시 관내 유소년 축구클럽을 대상으로 내셔널리그 주요 선수 및 코치진이 축구 클리닉을 진행해 서귀포 지역 축구꿈나무들의 기술향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로 서귀포지역 스포츠의 문화적 가치를 높이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유엔비즈 및 네이버, 유투브를 통해 생중계되며 개막전 및 결승전 등 주요 경기는 에스티엔(STN)스포츠채널과 케이씨티비(KCTV)제주 방송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스포츠 주요기사
'브랜드 가치 Top' 테니스 페더러 저스틴 토머스, 2년 만에 PGA 더 CJ컵 패권 탈환
테니스 정현, 라오니치와 격돌 '알투베 9회 끝내기포' 휴스턴 월드시리즈 진출
제주 또 역전패.. 이대로 2부리그 강등 확정되나 PGA CJ컵 3라운드 대니 리-토머스 공동 선두
디펜딩 챔피언 켑카, 무릎 통증으로 더 CJ컵 기권 '손흥민 골대 강타' 토트넘, 왓퍼드와 1-1 무승부
전국장애인체전 폐막… 제주, 목표 메달 초과 달성 제주 만끽하며 기부까지… '은륜의 향연' 빛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