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Utd FA컵도 16강 탈락
상주에 승부차기 끝에 12-13으로 패배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16. 09:44: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가 FA컵 8강에서 승부차기 끝에 패했다.

제주 유나이티드는 15일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상주 상무의 FA컵 16강전에서는 무려 14명의 키커가 나서는 승부차기 대접전 끝에 상주에 패해 탈락했다.

제주는 후반 6분 아길라르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후반 44분 신창무의 극적인 동점골을 허용했다.

제주는 이어진 120분 연장 혈투에서도 승부를 내지 못하고 승부차기로 들어갔다.

두 팀은 무려 14명이 승부차기에 나서는 진기한 광경을 연출했고, 13-12 상황에서 제주의 14번째 키커 이동수의 슛을 상주 골키퍼 권태안이 막아내면서 8강 진출이 좌절됐다.

제주는 K리그1경기에서 9경기 무승으로 조성환 감독이 사퇴한 이후 최윤겸 감독이 취임했지만 여전히 분위기 전환에 성공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 2019 KEB 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 결과

강원FC 2-0 파주시민축구단

창원시청 2-1 FC안양

경주한수원 2-0 청주FC

대전 코레일 2-0 서울 이랜드

상주 1-1(승부차기 13-12)제주 유나이티드

수원 상성 3-0 광주FC

화성FC 2-2(승부차기 4-3) 천안시청

경남FC 2-0 대구FC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선수단, 대회 막바지 '금빛 활약' 남북한 여자축구 내년 2월 제주서 한판승부 펼친다
CJ컵 초대 챔피언 토머스, 2타 차 선두…안병훈 2위 '두번째 KS 진출' 키움, 창단 첫 우승 도전
[장애인체전] 육상 첫 金… 제주선수단 ‘순항’ 제주 바다를 따라 펼쳐지는 신나는 질주
제주 산악인 고상돈 기리며 한라산을 걷는다 CJ컵 1R 9위 임성재 "우승 경쟁 가능"
안병훈, 더 CJ컵 첫날 8언더파 단독 선두 제주 "이제 5경기 남았다" 마지막 강등권 탈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