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20대 방송인 마약 사건, "여성·2009년 케이블서 활약…" 네티즌수사대 유추多
임정현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15. 18:55: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마약 혐의로 수감된 20대 방송인에게 궁금증이 거세다.

15일 SBS funE 측은 20대 방송인 정 모씨가 마약 혐의로 수감된 상태임을 밝혀왔다.

그녀는 3년 전 불법 약물 등을 몸 안에 투여한 정황이 적발, 두 차례의 재판 후 1년 10개월을 받았다.

또다시 불거진 마약 소식에 인터넷상에선 밝혀진 성 씨, 그녀가 과거 활약했다던 케이블방송명 등을 단서로 유력인물을 추측하고 있다.

그러면서도 일부는 그간 마약 사건으로 애꿏게 불똥을 맞아온 연예인들을 거론하며 "수수께끼 하냐. 실명을 밝혀라"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 상황이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BJ 덕자 ‘불공정계약’ 논란에 턱형 인스타그램 댓… '유 퀴즈', 페이소스 관련 문제 출제.."나영석이 강…
'미스트롯' 김소유, 김태희 닮은꼴에 부끄러워하며 … 손미나 전 아나운서 근황은? "구릿빛 피부를 유지하…
성명준, 억울함 호소.."2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지켜… 성현아, 사건 이후 힘겨웠던 생활고 고백.."감정이 …
'조선로코-녹두전' 강태오 정체 인조, "나를 왕으로 … 이승우, 인스타그램 비공개..복잡한 심경 드러내?
김소연 대표, 인재 선발 기준? "직원이 굳이 워킹을… '그알' 이철규 변사사건, 김성중 교수 "일반인이 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