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20대 방송인 마약 사건, "여성·2009년 케이블서 활약…" 네티즌수사대 유추多
임정현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15. 18:55: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마약 혐의로 수감된 20대 방송인에게 궁금증이 거세다.

15일 SBS funE 측은 20대 방송인 정 모씨가 마약 혐의로 수감된 상태임을 밝혀왔다.

그녀는 3년 전 불법 약물 등을 몸 안에 투여한 정황이 적발, 두 차례의 재판 후 1년 10개월을 받았다.

또다시 불거진 마약 소식에 인터넷상에선 밝혀진 성 씨, 그녀가 과거 활약했다던 케이블방송명 등을 단서로 유력인물을 추측하고 있다.

그러면서도 일부는 그간 마약 사건으로 애꿏게 불똥을 맞아온 연예인들을 거론하며 "수수께끼 하냐. 실명을 밝혀라"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 상황이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잔나비 유영현, 학폭 논란…도구 사용해 괴롭혀 "옆… '폭행 논란' 한지선, 택시 기사 보온병으로 구타……
용인 실내 스카이다이빙, 가격 6만원대의 행복…수… 허영지 언니 허송연 아나운서, 전현무와 열애설? "…
애기얼굴 어플 스냅챗, 연예인들 사로잡은 아기 필… "당사자와 합의됐다"…반발 여론 나온 설리 '지칭 …
'기자회견 불참' 임블리 임지현, 갑작스러운 사퇴 … "여의도는 서민의 아픔 알까"…정중규 '의정부 일가…
조현병 환자, 잇따른 범행으로 인한 고충 "입원이 … 의정부 일가족 사망, 현장서 발견된 3점의 흉기·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