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세대별 직장에 대한 가치 달라져…
좋은 직장은 필수, 베이비붐(73.5%) vs 밀레니얼(46.4%)
밀레니얼세대, ‘조직중심 문화’에 가장 세대차이 느껴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5.15. 10:14: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세대별 직장에 대한 가치관이 달라지고 있다. 밀레니얼세대 절반 이상은 더 이상 좋은 직장이 성공의 필수요소라고 생각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www.jobkorea.co.kr)는 알바몬과 세대별 성인 남녀 4843명을 대상으로 ‘직장의 가치’에 대해 조사를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우선 ‘성공적인 삶을 위해 반드시 좋은 직장에 들어가야 하는지’ 질문한 결과 고속성장과 경제개발의 주역인 베이비붐세대(1955~1963년생)의 경우 73.5%가 ‘그렇다’고 답해 다른 세대에 비해 직장의 가치를 가장 높게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전후세대(1940년대~1950년대 초반생) 70.2%, 386세대(1960년대생) 55.0%, X세대(1970년대생) 51.9% 순이었다. 1980년대 초반~2000년대 초반생을 일컫는 밀레니얼세대들은 46.4%만이 ‘성공적인 삶을 위해 좋은 직장이 필수’라고 응답해 직장에 대한 평가가치가 가장 낮은 세대로 조사됐다.

세대별로 생각하는 ‘성공적인 인생’에 대한 견해도 다소 차이가 있었다.

먼저 전후세대의 경우 ‘남들이 부러워하는 직업을 가졌고, 그 분야에서 인정받는 삶(31.6%)’이 근소한 차이로 1위를 차지했으며, 베이비붐세대의 경우 ‘안정적인 수입을 올리며 가족과 화목한 삶’과 ‘돈을 많이 벌어 물질적으로 풍요로운 삶’이 각각 26.5%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반면 386세대(62.1%)와 X세대(66.2%)의 경우 ‘큰 걱정 없이 안정된 수입으로 가족과 화목한 삶’을 선택한 비율이 절반 이상으로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밀레니얼세대의 경우는 상대적으로 타 세대에 비해 ‘수입은 적지만 좋아하는 일, 취미활동을 즐기면서 사는 삶이 성공적이다(27.5%)’고 답한 비율이 월등히 높아 차이가 있었다.

직장생활이나 사회생활을 하면서 세대차이를 가장 많이 느끼는 세대로는 386세대(47.1%)와 X세대(38.0%), 베이비붐세대(36.8%) 모두 밀레니얼세대를 1위로 꼽았다. 밀레니얼세대는 386세대(25.3%), X세대(25.2%)와 세대차이를 느끼는 경향이 많았으며, 전후세대는 X세대(38.6%)를 1위로 꼽았다.

이들이 세대차이를 느끼는 상황도 다소 차이가 있었는데, 전후세대의 경우 ‘사용하는 단어나 말투가 다를 때(22.8%)’와 ‘회식 등 친목 도모 모임에 대한 견해차이(21.1%)’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베이비붐세대는 ‘커뮤니케이션 방법이 다를 때’와 ‘개인주의 성향’을 선택한 비율이 각각 20.6%로 공동 1위에 올랐다.

이외에 386세대는 ‘개인주의 성향(32.9%)’을, X세대는 ‘개인주의 성향(24.3%)’과 ‘사회적 이슈 등 일상적인 대화 주제가 다를 때(18.1%)’ 세대차이를 느낀다는 응답이 많았다. 타 세대들이 세대차이를 가장 많이 느낀다고 응답한 밀레니얼세대가 세대차이를 느끼는 순간으로는 ‘조직 중심 경향(17.7%)’과 ‘업무방식이 다를 때(16.0%)’가 1.2위를 차지했다.

사회 주요기사
버자야-JDC '3500억 소송' 2라운드 돌입 공영주차장 연간임대료 낮춘다
'시민 상담실' 고품질 서비스 역할 '톡톡' 어르신을 위한 장수의자 설치
함덕주민들 "블록공장 설립허가 취소하라" 이틀새 추자도서 응급환자 2명 발생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한달 만에 500건 돌파 "제주대병원 파견용역직을 정규직으로"
제주서 중국인 무사증 밀입국 브로커 일당 구속 음주운전으로 시내버스 들이받은 50대 징역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