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文대통령, 취임2주년 86분 '진솔' 대담
北 발사체 발사 등은 차분히 설명…'독재자' 표현 질문에 "뭐라 말해야 할지"
'인사참사' 지적에 단호한 어조로 "그 표현에 동의 못한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10. 09:44: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취임 2주년을 맞아 출연한 KBS 특집 대담 '대통령에게 묻는다'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비교적 진솔하게 각 현안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털어놨다.

 9일 오후 8시 30분부터 청와대 상춘재에서 진행된 이날 대담은 예정된 시간을 6분 넘겨 86분간 생중계로 진행됐다.

 진행자의 소개에 이어 상춘재에 들어선 문 대통령은 지난 2년간의 소회에 대해 "먼저 국민께 감사 인사부터 드려야겠다"며 "국민은 촛불혁명이라는 아주 성숙한 방법으로 정권을 교체하고 저를 대통령으로 선택해주셨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촛불 민심이 향하는 대로 국정농단, 반칙과 특권의 적폐 시대를 마감하고 새로운 시대, 공정하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향해 걸어가고 있다"면서 "얼마나 기대에 부응했는지 잘 모르겠다"고 털어놨다.

 이어 "많은 성과가 있었지만 한편 아쉬운 부분이 많고 보완할 과제도 많다고 느낀다"며 "앞으로 그 점에 더 집중해 우리 국민이 바라는 나라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번 대담에서 단연 관심은 대담 4시간 전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한 데 대한 문 대통령의 입장이었다.

 진행을 맡은 송현정 KBS 기자는 북한 발사체와 관련한 보고를 받았는지를 첫 질문으로 선택했고, 문 대통령은 차분한 어조로 대담 전까지 파악한 상황, 북한의 의도 등을 비교적 상세하게 설명했다.

 동시에 북한을 향해 "이런 행위가 거듭된다면 대화와 협상 국면을 어렵게 만들 수 있다는 점을 경고하고 싶다"며 목소리를 내는가 하면, "북한이 '로키'로 미국·일본·한국에 위협이 되지 않는 방식으로 발사하고 있다"며 섣부른 대응을 자제할 것임을 시사하기도 했다.

 자신의 생각과 다른 지적에는 단호한 어조로 반박에 나섰다.

 '청와대 인사와 검증에 국민이 상당히 낮은 점수를 준다'는 지적에 문 대통령은"'인사실패', 심하게는 '참사다'라는 표현에 동의하지 않는다"며 "장관들이 임무를 제대로 못하면 인사실패이나 잘하고 있다면 인사실패일 수 없다"고 역설했다.

 이어 "인사청문회 보고서를 채택하지 않은 채 임명된 장관도 좋은 평가를 받는 경우가 많은데, 그렇다면 청와대 추천이 문제인가. 인사청문회가 문제인가"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그러나 문 대통령도 진행자가 예상 밖의 '까칠한' 질문을 던질 때에는 다소 당황하는 기색도 엿보였다.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자유한국당이 '독재자'라고 평가했을 때의 느낌을 묻자 문 대통령은 "이…저…"라고 몇 초간 말을 잇지 못하다가 "뭐라고 말씀드려야 할지 모르겠다"고 답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조금 극단의 표현을 쓰긴 했지만 그것도 하나의 정치적인 행위로 본다"며 "여야 간 정치적 대립은 늘 있어 온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제는 한 페이지를 넘기고 다시 새로운 대화를 통해 새로운 해법을 찾아야 한다"며 제1야당과의 언쟁은 애써 피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에 대한 판단을 묻는 말에도 문 대통령은 한숨을 쉰채 착잡한 목소리로 답하는 모습을 보였다.

 문 대통령은 "박근혜·이명박 전 대통령이 처한 상황을 보면 정말 가슴 아프다"면서 "저의 전임자분들이기 때문에 아마 누구보다 제가 가장 가슴 아프고 부담도 클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文대통령 "日경제에 더 큰 피해 경고" 광동제약 '여성용 비아그라' 국내 발매 추진
황교안 "대통령과 어떤 회담이든 수용" '인물난' 이달 안 개각 어려워지나
'윤석열號 검찰' 서울중앙지검장 누가 임명되나 대법 "호감 있어도 기습키스는 강제추행"
'8자리 車번호판' 대란 오나 바른미래號 혁신위 두고 '난파위기'
정의당 신임 대표에 심상정 의원 선출 법원, 강지환에 구속영장 발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