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학폭 논란' 윤서빈, JYP 계약 해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08. 14:34: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된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습생 윤서빈(20)이 회사에서 방출되고 출연 중인 엠넷 아이돌 오디션 '프로듀스 엑스(X) 101'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JYP엔터테인먼트는 8일 입장을 내고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판단 아래 현재 '프듀X'에 출연 중인 윤서빈과 연습생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라며 "이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한다"라고 밝혔다.

 앞서 윤서빈은 지난 3일 처음 방송된 '프듀X'에 JYP엔터테인먼트에서 홀로 출전해 단숨에 1위를 차지하는 등 큰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방송 직후 온라인에 윤서빈은 학창 시절 술과 담배를 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올라왔으며, 동급생들에게 폭력을 행사하고 괴롭혔다는 제보도 나왔다.

 그러자 프로그램 팬들 사이에서는 퇴출을 촉구하는 성명문을 냈다. JYP엔터테인먼트와 엠넷은 문제가 발생한 후 이틀간 "확인 중"이라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으나 결국 계약 해지와 프로그램 하차를 결정하면서 의혹의 상당 부분이 사실이었음을 짐작하게 했다.

 엠넷은 윤서빈 하차와 관련, 편집 기술을 통해 그의 화면 노출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미 투표란에서도 그의 프로필이 삭제됐다.

 윤서빈이 방출되고, 또 다른 개인연습생 1명도 개인 사유로 자진하차함에 따라 총연습생 수는 99명이 됐다. [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염정아·윤세아·박소담의 '삼시세끼' 방송 '정글의 법칙' 대왕조개 논란 PD 연출 배제
수목극 4편 동시 출격 선두는? 김제동, KBS '오늘밤 김제동' 9월 하차
성폭행 혐의 강지환 소속사와 계약해지 하하-별 다둥이 부모 됐다
김정현, tvN '사랑의 불시착'으로 복귀 성추행 발생 '키마이라' 촬영중단
이영돈 PD "황토팩 논란 故 김영애에 사과" 유승준, 대법 판결에 "진심으로 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