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리버풀, 바르셀로나 4-0 제압 기적 연출
1차전 0-3으로 패색 짙었으나…2차전 승리로 뒤집기 성공
2005년 '이스탄불의 기적' 연상시키는 기록적인 승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08. 08:24: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환호하는 리버풀 선수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이 기적을 연출했다.

 리버풀은 8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2018-2019시즌 UCL 4강2차전에서 바르셀로나(스페인)에 4-0으로 이겼다.

 지난 1차전에서 0-3 대패를 당해 패색이 짙었던 리버풀은 2차전 대승으로 합계 스코어 4-3을 기록, 극적으로 결승에 올랐다.

 지난 2005년 '이스탄불의 기적'을 연출하며 UCL 우승컵을 들어 올렸던 리버풀은2019년 '안필드의 기적'을 만들어내며 또 한 번 UCL에서 드라마를 썼다.

 2005년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린 AC밀란(이탈리아)과의 UCL 결승에서 리버풀은 전반에 3골을 내준 뒤 후반에 3-3을 만든 후 승부차기 끝에 우승했다.

 이번 시즌 홈에서 치른 19경기에서 패배가 없었던 리버풀은 이날 승리로 홈 무패 기록을 20경기(17승 3무)로 늘렸다. 

 무함마드 살라흐, 호베르트 피르미누가 부상으로 결장한 리버풀은 디보크 오리기와 제르단 샤키리를 투입해 공격진을 꾸렸다.

 이에 맞서는 바르셀로나는 1차전 대승을 수확했던 루이스 수아레스-필리피 코치뉴-리오넬 메시의 삼각 편대를 다시 출격시켰다.

 절망적인 상황에 놓여있던 리버풀은 전반 이른 시간 선제골을 뽑아내 희망의 불씨를 밝혔다.

 전반 7분 바르셀로나의 헤딩 실수를 틈타 공을 잡은 조던 헨더슨은 문전으로 순식간에 파고들어 슈팅을 날렸다.

 마르크-안드레 테어 슈테겐 골키퍼에게 막힌 이 슈팅은 튕겨 나와 오리기에게 흘렀고, 오리기는 빈 골문으로 공을 차넣어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에도 바르셀로나는 라인을 내린 채 수비적으로 경기에 임했다.

 그러나 리버풀은 바르셀로나의 빈틈을 찾아내 추가 골을 집어넣었다.

 후반 9분 측면에서 상대 수비의 골을 빼앗은 리버풀의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는 문전으로 낮고 빠른 크로스를 올렸다.

 쇄도하던 조르지니오 베이날둠은 이를 강력한 슈팅으로 연결해 바르셀로나의 골망을 흔들었다.

 기세를 올린 베이날둠은 2분 후 곧바로 추가 골을 뽑아냈다.

 왼쪽 측면에서 샤키리가 올린 크로스를 머리로 받아 넣어 세 번째 골을 만들었다.

 합계 스코어 3-3이 되자 웅크리고 있던 바르셀로나는 서서히 라인을 올리며 공격에 나섰다.

 그러나 또다시 골을 만든 쪽은 홈에서 기세를 탄 리버풀이었다.

 후반 34분, 상대 수비가 정비되지 않은 틈을 타 알렉산더 아널드는 기습적인 코너킥을 올렸고, 문전에 있던 오리기가 침착하게 마무리해 4번째 골을 뽑아냈다.

 합계 스코어 4-3의 리드를 잡은 리버풀은 잠그기에 들어갔다.

 미드필더 2명을 수비라인으로 내려 '6백'을 형성해 바르셀로나의 공격을 막아냈다.

 바르셀로나는 남은 시간 동안 파상 공세를 펼쳤지만, 단단히 잠긴 리버풀의 수비를 뚫지 못하고 기록적인 대패를 받아들여야 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 부활' 선봉 이적생 정조국 "승격 향해 가… “체육 저변 넓히고 우수 선수 키운다”
렛츠런파크 설 연휴 휴장 키움, 연봉계약 완료..박병호 20억원
프로야구 FA 노장 5명 설연휴도 넘어가나 김학범호 "가자! 도쿄로" 22일 호주전 총력전
박인비 이번주 통산 20승 재도전 '한달간 침묵' 손흥민 "절호의 기회 왔다"
올림픽 최종예선 여자축구 대표팀 명단 확정 프로축구 K리그 "성폭행 저지르면 무조건 제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