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사운드 아트로 교류하는 제주와 런던
문화공간 양, 런던과 인터넷 연결 즉흥 공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5.01. 17:52: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머나먼 거리에 있는 제주와 런던의 예술가들이 소리를 통해 동시간대에 만난다. 제주 문화공간 양(관장 김범진), 서울의 웨더리포트(대표 김지연, 이강일), 런던의 사운드캠프(SoundCamp)가 공동 주최하는 '제주-런던 네트워크 사운드 퍼포먼스'가 5월 4일 오후 8시 30분부터 문화공간 양에서 진행된다.

제주를 국내외에 알리고 해외 예술가 교류를 위해 기획된 이번 공연은 주변 소리를 인터넷에서 실시간으로 들을 수 있는 오디오 스트리머(audio streamer)를 이용해 이루어진다. 문화공간 양에 설치된 이 장치는 사운드 아트나 라디오 아트에 관심이 있는 예술가들이 참여한 로커스 소너스(Locus Sonus) 소리지도 웹사이트에 연결됐다. 지금도 문화공간 양이 자리한 거로마을의 소리가 전 세계에 생방송되고 있다.

이날 퍼포먼스에는 김지연, 이강일, 샘 바라이서 스미스, 맥스 바라이서 스미스가 참여한다. 사운드 공연과 소리를 시각화한 데이터 비주얼 작품 상영 등 제주와 런던을 인터넷으로 연결해 예술가들의 협업으로 즉흥 퍼포먼스를 벌인다. 관객들도 문화공간 양과 런던 스태브 힐 생태공원에서 동시에 이 공연을 보고 듣게 된다.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4일 오후 6시까지 참가 신청을 받는다. 문의나 예약은 이메일(curator.yang@gmail.com)을 이용하면 된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3대 항일독립운동과 제주인 조명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13)봉개동(奉蓋…
전문 합창단 자존 담아 서귀포합창단 '독일 레퀴엠' 제주 정연회 해정 박태준 선생 추모 서전
제주 애월읍 고내 언덕에 사진 전문 갤러리 제주 영상문화 육성지원 공모 사업 '잡음'
제주 달리도서관 정유정 '진이, 지니'로 북클럽 제주 젊은 국악인 열정 더한 우리가락 한마당
바다 건너 붉은 해 뜨는 '내고향 서귀포' 아시나요 변화무쌍 제주 바다, 검은 섬이 내게로 왔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