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 4일간 열전 돌입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6.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일본 선수단 170여명도 참가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큰 잔치인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이 25일 충북 11개 시·군에서 시작됐다.

올해로 19회째인 이 대축전에는 전국 17개 시·도 생활체육 동호인과 임원 2만2600여명이 참가했다.

한·일 교류 차원의 일본 선수단 170여명도 참가했다.

이들은 오는 28일까지 육상과 축구 등 39개 정식 종목과 줄다리기, 줄넘기 등 4개 시범 종목에서 기량을 겨루게 된다.

개막식은 26일 오후 5시 충주 종합운동장에서 열린다.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1만2000여명이 참석한다.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시범단 공연을 시작으로 충북지역 색소폰 동호인과 실버합창단 공연, 에어로빅과 실버스포츠 댄스 공연 등이 이어진다.

비보이 공연과 충주 시립택견단 시범, 가수 코요테의 공연, 멀티미디어 불꽃 쇼도 예정돼 있다.

이번 대축전은 오는 28일 오후 4시 충주시 장애인형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리는 폐회식으로 마무리된다.

폐회식에서는 내년도 개최지인 전북도로 대회기가 이양된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막바지 향하는 K리그 '뒷심 최강자' 경쟁 손흥민, 발롱도르 30인 후보
LPGA투어 '신데렐라' 전통 이어지나 '박세리 브랜드' 키운다
제주 "끝까지 희망 버리지 않는다"..원정 응원단 모… 워싱턴 vs 휴스턴 월드시리즈 빅뱅 23일 개봉박두
제10회 안중근 축구대회 성황.. 화청그룹 준우승 KS 1차전 린드블럼 vs 요키시 '외인부대' 정면충돌
최동원상 후보, 린드블럼·양현종·김광현 '브랜드 가치 Top' 테니스 페더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