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곤지암 정신병원, BJ 란마가 전한 실제 후기는? 주민도 만류 "봤지…진짜 있어"
서성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5. 02:48: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영화 곤지암)

영화 곤지암이 방송된다.

25일 오전 채널 OCN에서 지난해 개봉된 영화 '곤지암'이 방송되는 가운데 공포체험을 위해 실제 해당 장소에 방문한 BJ 란마의 후기가 회자되고 있다.

앞서 BJ 란마는 지난 2016년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지난 2011년 친구들과 함께 곤지암 정신병원을 방문했던 후기를 게시했다.

해당 영상에 따르면 당시 인근에 거주하던 한 할머니가 란마 일행을 만류, "가지 마, 뭐 한다고 가. 신고한다"라고 우려를 표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이를 무시한 란마 일행은 정신병원 2층으로 올라갔고 반대편 공터로 넘어가려는 순간 의문의 노크 소리가 들려 "여기 넘어가도 되냐, 안되면 다시 두드려달라"라고 말하자 재차 '똑똑똑' 소리가 들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들이 건물 밖으로 빠져나오자 입구에 서있던 할머니는 "봤지? 진짜 있다"라고 말했으며 이후 란마 일행은 할머니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만나며 체험을 끝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영상 말미에 BJ 란마는 "내부 자체가 진짜 무섭다. 현재는 법이 바뀌어 정신 병원 안으론 절대 들어갈 수가 없다"라고 강조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BJ 덕자 ‘불공정계약’ 논란에 턱형 인스타그램 댓… '유 퀴즈', 페이소스 관련 문제 출제.."나영석이 강…
'미스트롯' 김소유, 김태희 닮은꼴에 부끄러워하며 … 손미나 전 아나운서 근황은? "구릿빛 피부를 유지하…
성명준, 억울함 호소.."2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지켜… 성현아, 사건 이후 힘겨웠던 생활고 고백.."감정이 …
'조선로코-녹두전' 강태오 정체 인조, "나를 왕으로 … 이승우, 인스타그램 비공개..복잡한 심경 드러내?
김소연 대표, 인재 선발 기준? "직원이 굳이 워킹을… '그알' 이철규 변사사건, 김성중 교수 "일반인이 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