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올해 제주포럼 "아시아 회복탄력적 평화" 논의
오는 5월29일부터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
세계 70여개국 5500여명 참석 예정.. 준비 순조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4.24. 17:17: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5월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세계 70여 개국 5,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인 '제14회 제주포럼'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은 올해로 14회를 맞았다. '아시아의 회복탄력적 평화를 향하여: 협력과 통합'이란 대주제로 개최되는 올해 제주 포럼은 한반도와 동북아, 나아가 세계 평화를 논의하기 위해 글로벌 리더들과 세계 각국의 학자와 전문가, 저명인사들을 초청해 회복탄력적 평화를 향한 아시아 국가들의 협력과 통합의 길을 찾는다.

 특히, 올해 제주포럼에는 하인츠 피셔 전 오스트리아 대통령, 말콤 턴불 전 호주 총리,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쪼틴쉐 전 미얀마 국가고문실 장관, 리자오싱 전 중국 외교부장, 자크 랑 전 프랑스 문화부·교육부 장관 등 전세계 전·현직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다.

 아시아의 평화와 번영을 논의하는 아시아의 대표 공공외교포럼으로 자리 잡고 있는 제14회 제주포럼은 외교안보 등 평화 이슈(36개 세션)뿐만 아니라 번영(18개 세션), 지속가능성·다양성·글로벌제주(이상 14개 세션) 등의 핵심 이슈들을 다루기 위해 총 71개 세션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 20여 개의 평화 관련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해 한반도와 동북아, 그리고 세계 평화와 공동 번영을 추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하고 있다.

 세계지도자 세션에는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하인츠 피셔 전 오스트리아 대통령, 말콤 턴불 전 호주 총리,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가 참여해, 제14회 제주포럼의 대주제인 '아시아의 회복탄력적 평화를 향하여: 협력과 통합'에 대한 혜안을 나눈다.

 글로벌 리더들이 참여하는 특별대담 세션에서는 세계적 석학인 '그레이엄 앨리슨 하버드대 교수, 마틴 자크 칭화대 명예교수, 리자오싱 전 중국 외교부장, 문정인 통일외교안보 특보 등이 참여해 "미중관계의 미래를 묻다: 투키디데스의 함정과 한반도의 운명"을 주제로 대담을 진행한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와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간의 특별대담 프로그램도 계획돼 있다. "회복탄력적 도시 만들기: 협력과 리더십의 역할"을 주제로 한 특별대담에서는 뉴질랜드와 제주도의 경험과 사례를 바탕으로 도시 간 협력을 통한 회복탄력적 도시 구현 방안이 논의된다.

 미국, 일본 등 주요국 주한대사 초청 외교관 라운드테이블에서는 최근에 개최된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의 성과를 정리하고 이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평화를 향한 새로운 길을 찾는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평화와 화해를 위한 예술과 문화의 역할"을 주제로 자크 랑 전 프랑스 교육부장관, 도종환 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중견 배우 유동근이 출연하는 특별세션 등이 마련돼 있어 제주와 한반도, 동아시아는 물론 세계 평화에 대해 어떤 메시지를 던질지 주목되고 있다.

 이 외에도, 쪼띤쉐(U Kyaw Tint Swe) 미얀마 국가고문실 장관, 가렛 에반스(Gareth Evans) 전 호주 외교장관, 마티 나탈레가와(Marty Natalegawa) 전 인도네시아 외교장관, 로버트 갈루치(Robert Gallucci) 전 미북 제네바회담 수석대표, 전·현직 주요 국가 장관,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해 북한 핵문제의 해결책과 국제적 이슈들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제주포럼 홈페이지(www.jejuforum.or.kr)에서 4월 15일부터 5월 17일까지 사전등록을 받는다. 사전등록자에 한해 가방, 홍보물, 안내책자 등이 제공된다. 제주도민과 전국 학생은 무료 등록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제주포럼 홈페이지 또는 제주포럼 사무국(064-735-1039)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국가인권위원회 제주출장소 들어선다 "평균소득 4863만원에 부채는 7458만원"
일주도로 삼양-신촌 1차로 추가 확장 "제주 제2공항 활주로 원안 위치 가장 타당"
관광성수기 맞은 제주 전세버스 불시단속 강화 한라산 말방목 이후 생태계 다양성 '좋아졌다'
제주도 소나무재선충병 항공방제 제주시, 농림부 '가축질병치료보험 시범사업지역'…
[월드뉴스] 영국, 일회용 플라스틱 퇴출 박차 특별자치도 출범 10년 변화상 한눈에…제주도지 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