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도선수단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출발'
25~28일 충북 일원… 제주, 26개 종목 692명 출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24. 16:00: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선수단이 24일 제주공항에서 항공기 탑승에 앞서 파이팅을 외치며 필승의 의지를 다지고 있다. 사진=제주도체육회

제주도선수단(26개 종목, 692명)이 180만 전국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화합과 축제의 한마당인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 출전하기 위해 24일 격전지 충북으로 출발했다.

생활체육대축전은 '생명중심 충북에서 하나되는 화합축전'이라는 슬로건 아래 25일 개막, 28일까지 나흘간 충청북도 일원에서 펼쳐진다. 전국 17개 시·도의 동호인들이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대회로서 순위 경쟁보다는 축제의 장으로 승화된다.

파크골프, 볼링, 게이트볼, 궁도 등 어르신부에 출전하는 제주선수단 93명은 개막식에 앞서 24일 항공편을 이용해 충북으로 이동했다.

제주선수단의 최고령은 국학기공 어르신부의 김재봉(88) 선수다. 김 선수는 "평소 도내 및 전국 국학기공대회에 출전해 노익장을 과시할 만큼 건강관리를 철저히 하고 있다"며 필승의 의지를 밝혔다. 최연소는 검도 초등부 단체전에 출전하는 김민성(12) 어린이다.

개회식은 26일 오후 5시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리며 식전행사와 선수단 입장, 축하공연 등의 다채로운 행사로 구성된다.

제주도선수단 입장은 두 번째로 배드민턴, 테니스, 족구 동호인 등 150명이 입장하며 '스포츠의 메카, 전지훈련 최적지 제주'를 홍보하는 다양한 입장 퍼포먼스가 펼쳐질 예정이다.

부평국 제주도체육회 상임부회장은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은 1800만 생활체육 동호인들이 한데 어우러지는 스포츠 한마당"이라며 "참가선수단의 안전은 물론 전국 종목별 동호인 간의 교류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는 선수와 임원 등 전국에서 6만여 명이 참가한다. 경기는 43개 종목으로 60개 경기장에서 분산·개최된다. 내년도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은 익산 등 전북 일원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스포츠 주요기사
막바지 향하는 K리그 '뒷심 최강자' 경쟁 손흥민, 발롱도르 30인 후보
LPGA투어 '신데렐라' 전통 이어지나 '박세리 브랜드' 키운다
제주 "끝까지 희망 버리지 않는다"..원정 응원단 모… 워싱턴 vs 휴스턴 월드시리즈 빅뱅 23일 개봉박두
제10회 안중근 축구대회 성황.. 화청그룹 준우승 KS 1차전 린드블럼 vs 요키시 '외인부대' 정면충돌
최동원상 후보, 린드블럼·양현종·김광현 '브랜드 가치 Top' 테니스 페더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