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소방, 석가탄신일 특별경계근무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4.24. 13:53: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5월 12일 석가탄신일을 앞두고 전통사찰과 문화재에 대한 소방안전점검 및 화재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제주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도내에서는 5건의 사찰화재가 발생해 4600만원의 재산피해가 있었다. 원인별로 살펴보면 촛불이 3건으로 가장 많았고, 합선솨 원인미상이 각각 1건이었다.

 이에 제주소방본부는 다음달 2일까지 도내 전통사찰과 문화재 284곳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문화재가 보관돼 있는 사찰은 소방지휘관이 직접 방문해 안전컨설팅을 실시하게 된다.

 이 밖에도 석가탄신일을 전후해서는 전도 소방관서의 경계태세를 최고수준으로 올리는 '화재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해 주요사찰에 소방력을 전진배치 할 예정이다.

 제주소방본부 관계자는 "화재예방 강화를 통해 위험요인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사려니숲 에코힐링 체험' 개막…도민·관광객 물결 "누구 말이 맞나"… 제2공항 심의위원 허위기재 논…
제주동물테파마크 사업 반대 서명 1만명 돌파 제주서 아동학대 저지른 父子 징역형
검찰 지방선거 허위사실 공표 징역-벌금형 구형 제주시 애월읍 음식점 화재
"명상과 치유의 공간, 사려니숲길로 초대합니다" 무더운 제주에 이틀연속 오존주의보 발령
"시설관리공단 설립 계획 즉각 철회하라" "심의위원 허위 기재한 국토부 사과하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