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버닝썬 최초 고발' 김상교, 스너프범죄+물뽕 사건에 '분노'…"국가가 막으면 국민이 알려야"
임정현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4. 02:49: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SNS)

'버닝썬 사건'의 최초 고발자인 김상교 씨의 SNS글이 이목을 끈다.

김상교 씨는 23일 SNS에 "국가가 막으면 국민이 알리면 된다. snufffilm+GHB"란 글귀와 '버닝썬, 아레나 VVIP의 범죄행각' 보도 내용이 요약된 게시물을 업데이트했다.

앞서 버닝썬 폭행 사건의 피해자였던 그는 이후 밝혀진 클럽 내 마약, 성범죄, 유착의혹의 최초 고발자가 됐다.

이후 SNS를 통해 사건 수사를 공유하며 국민적 관심을 독려해온 그. 이에 "이런 사건이 왜 기사도 안 뜨고 이슈도 안 되는지 모르겠다"는 일각의 의구심도 더해지는 상황이다.

한편 '스너프필름(snufffilm)'이란 실제 폭력, 살인, 강간 등의 장면을 담은 영상을 말하며 GHB은 흔히 '물뽕'을 뜻하는 마약의 일종이다.

이는 지난 22일 방송된 MBC '스트레이트'서 클럽 고위고객층이 스너프필름을 위해 범행을 벌이고 이를 은폐했단 정황이 보도돼 충격을 자아내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영화 '아저씨' 원빈, 복귀까지 9년…이제 시작? "2년… '미우새' 제작진, 모벤져스와 김건모 아버지 빈소 …
윤서빈, '프로듀스X 101' 하차에도 관심 집중 "존재감… "5천 명 대기 중"…항공권 할인 행사로 주목받고 있…
구미서 또 화재, 인명 피해 無…4시간째 사투 중 "일… '프로듀스X101' 김우석-김요한, 베네핏 차지할까? "의…
로또 859회 당첨번호, 2등 당첨된 회사원 "가족과 유… 대림동 여경 논란→젠더 갈등 촉발 "여자는 원래 이…
'서브미션 패' 권아솔, 펀치+니킥+초크 잇따라 허용… '그것이 알고 싶다' 부산 신혼부부 실종 사건, 뉴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 섹시미 집중 클레오 채은정
  • 국제브랜드 전시회 참가한 장쥔닝
  • [포토] 브라질 패션주간
  • 레바논 란제리 패션쇼
  • 마드리드-벤츠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