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여야, 4월국회 정상화 합의 불발
문의장 주재 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서 쟁점 현안 이견 못 좁혀
나경원 "패스트트랙 미명 하에 겁박", 문의장 "겁박은 누가 하는 것이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2. 14:51: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여야 5당 원내대표들은 22일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만나 4월 임시국회의 정상화 방안을 논의했으나 합의에는 실패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김관영·민주평화당 장병완·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의 의장 접견실에서 회동했다.

 여야 원내대표들은 여야 대립에 경색된 대치 정국의 해법을 마련하고자 모였으나 뚜렷한 성과 없이 헤어졌다.

 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이 추진하는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문제가 이견을 좁히지 못한 핵심 쟁점 가운데 하나였다.

 민주당 홍 원내대표는 비공개 회동 후 기자들에게 "의사일정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다"며 "(한국당에서) 패스트트랙 포기 선언을 해야 의사일정에 합의하겠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한국당 나 원내대표는 "(한국당을 뺀 패스트트랙은) 의회·자유 민주주의를 포기하겠다는 것이라 저희로선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비공개회의 전 모두발언에서부터 패스트트랙 문제를 놓고 신경전이 펼쳐졌다.

나 원내대표는 "의회 민주주의의 핵심은 대화와 타협인데, 패스트트랙이라는 미명 하에 겁박하는 상황"이라며 "'겁박의 칼'만 거둬주면 (문재인 대통령이 가동을 제안한) 여야정 협의체도 긍정적으로 검토할 것이다. 다만 대통령께서 최근 인사에서 잘못된 부분에 유감을 표시해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문 의장은 이에 "겁박은 누가 하는 것이냐"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어 비정상적인 국회를 막아야 한다는 나 원내대표의 주장을 거론, "(나 원내대표의 주장에) 반대 이유가 없다"면서도 "(한국당이) 장외로 나가는 것은정상적인 것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문 의장은 "하고 싶은 마지막 말 한마디를 아껴야 의회주의가 산다"며 "서로 상대를 배려하고 말의 파장이 어디까지 가는지를 보고 아껴두고 해야 한다. 그것이 말의 품격이자 민주주의의 기본"이라고 덧붙였다.

 정의당 윤 원내대표도 "나 원내대표께서 패스트트랙을 하면 4월 국회만 아니라 20대 국회 전체를 보이콧하겠다고 하는 것은 오히려 국회와 국민에 대한 겁박"이라며 "우리가 겁박하는 것이 아니라 그 반대"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김 원내대표는 "패스트트랙은 최종적으로 국회에서 강행 처리해 일방적으로 표결 처리하는 것이 아니라 국회법에 규정된 신속안건 처리 절차"라며 "(패스트트랙에 태우고 나서도 한국당과) 계속 합의 절차를 해나갈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5월 7일 임기가 끝나는 홍 원내대표는 이날 마지막으로 원내대표 회동에 참석했다.

 홍 원내대표는 "적어도 민생과 외교·안보 문제에 초당적으로 협력해 국민에게 일하는 국회와 국가의 미래를 위해 협력할 수 있다는 것을 함께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평화당 장 원내대표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구성 지연을 거론, "여당하고 다른 야당에 특히 부탁드린다"며 "5월이 되기 전 진상규명위가 출범하도록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나 원내대표를 뺀 여야 4당 원내대표들은 문 의장과 오찬을 함께 하며 선거제·개혁 법안 패스트트랙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법원 "손학규, 바른미래 지명직 최고위원 임명 정당 로또판매점 2천400곳 늘린다
막내린 황교안 민생투쟁 대장정 여야3당 "외교기밀 누설 강효상 문책해야"
문대통령 외교 등 9개 부처 차관급 인사 '문제유출'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징역 3년6개월
박근혜 청와대, 정보경찰 '정치공작' 활용 다시 꼬여가는 국회 정상화 협상
7월부터 병원·한방병원 2·3인실 부담 ⅓로 '노무현 10주기' 추도식 여권 핵심 총집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