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악취검사기관으로 지정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21. 13:48: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 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부속 악취관리센터가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최근 악취검사기관 제48호 지정됐다. 이에 따라 그동안 타지역 업체에 의뢰했던 악취분석이 도내에서 자체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1일 제주대에 따르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는 제주도와 제주대의 주관 기관으로 운영 중이며 지난해 9월 개소했다.

센터는 지난해 4분기(9~12월)부터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도내 59개소 양돈농가에 대해 실태조사 및 양돈농가 시설 개선을 위한 전문 컨설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그 결과, 전년 동기대비 약 50%의 악취 저감효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해 1분기(1~3월) 도내 악취초과율은 35.3%에서 올해 같은 기간 16.5%로 대폭 줄었다.

조은일(제주대 환경공학과 교수) 센터장은 "이번 검사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신속하고 정밀한 악취분석이 이뤄져 악취 민원 업무의 불편 해소 및 예산 절감 등의 성과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4·3수형생존인 "준 적 없는 좁쌀 때문에" 2차 재심 … 복합재난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제2공항 반대 운동' 전국 시민단체가 하나로 김상훈 환경청장 "비자림로 현장 둘러볼 것"
업무상 배임 '재밋섬' 고발… 검찰 무혐의 처분 제주서 '4대 범죄' 가장 많은 경찰서는?
개 2마리 차에 묶고 질주 50대 법정구속 제주 용담동 세탁소서 불… 60대 화상
제주 22일 가을비… 동부·산지 집중 제주경찰청 '74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