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악취검사기관으로 지정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21. 13:48: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 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부속 악취관리센터가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최근 악취검사기관 제48호 지정됐다. 이에 따라 그동안 타지역 업체에 의뢰했던 악취분석이 도내에서 자체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1일 제주대에 따르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는 제주도와 제주대의 주관 기관으로 운영 중이며 지난해 9월 개소했다.

센터는 지난해 4분기(9~12월)부터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도내 59개소 양돈농가에 대해 실태조사 및 양돈농가 시설 개선을 위한 전문 컨설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그 결과, 전년 동기대비 약 50%의 악취 저감효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해 1분기(1~3월) 도내 악취초과율은 35.3%에서 올해 같은 기간 16.5%로 대폭 줄었다.

조은일(제주대 환경공학과 교수) 센터장은 "이번 검사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신속하고 정밀한 악취분석이 이뤄져 악취 민원 업무의 불편 해소 및 예산 절감 등의 성과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누구 말이 맞나"… 제2공항 심의위원 허위기재 논… 제주동물테파마크 사업 반대 서명 1만명 돌파
제주서 아동학대 저지른 父子 징역형 검찰 지방선거 허위사실 공표 징역-벌금형 구형
제주시 애월읍 음식점 화재 "명상과 치유의 공간, 사려니숲길로 초대합니다"
무더운 제주에 이틀연속 오존주의보 발령 "시설관리공단 설립 계획 즉각 철회하라"
"심의위원 허위 기재한 국토부 사과하라" 제주시 무수천사거리서 9중 추돌사고… 11명 경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