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백악기 시대 공룡… 제주서 만난다
서귀포 남원읍 옛 신영영화박물관 부지
공룡 테마파크 '대발이파크' 그랜드 오픈
증강현실 등 백악기 시대 재현 '눈길'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4.21. 13:29: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백악기 시대 공룡 캐릭터를 주제로 한 가족형 공룡 테마파크 대발이파크가 제주에 문을 열어 눈길을 끌고 있다.

 (주)제주에코빌리지(대표 임미숙)는 서귀포시 남원읍 소재 옛 신영영화박물관 부지에 '신비의 섬 제주, 살아있는 공룡들의 세계'를 테마로 신개념 공룡 어드벤처 테마파크인 '대발이파크'를 그랜드오픈했다고 21일 밝혔다.

 대발이파크는 어플을 이용한 증강현실(AR)서비스로 공룡대발이 캐릭터와 테마파크 간 실시간 연계를 지향하는 콘텐츠를 개발,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전 세계 어린이에게 방송하는 새로운 콘텐츠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실내 '대발이 연구소'와 야외 '공룡 섬'으로 복합 구성된 '대발이파크'는 국내 최초 AR가이드를 이용해 파크 내 섹션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대발이파크 전용 어플을 다운받으면 실내에서 '다이노 연대기', '다이노 병원' 등의 다양한 활동을 AR로 체험 가능한 시스템이다.

 또한 야외에서 진행하는 '대발이 짚투어' 역시 코스별 AR 미션을 수행하는 이색체험 활동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국내 최장의 고공(45m) 슬라이더, 대형 정글짐, 공룡화석 발굴존, 클라이밍 체험장 등의 백악기 시대를 완벽 재현한 놀이터를 비롯한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갖추고 있다.

 임미숙 대표는 "제주 대발이파크는 코코몽에코파크에 이어 ㈜한주홀딩스코리아의 신언식 회장과 민병천 감독이 의기투합해 제주에서 선보이는 두 번째 프로젝트"라며 "아이들이 색다른 경험을 통해 모험심과 창의력을 키움으로써 꿈과 희망이 현실이 되고 미래가 되는 테마파크로서의 도약을 더욱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발이파크가 신영영화박물관측에 지급하는 건물과 부지 임대료는 신영문화재단을 통해 영화인을 위한 인재양성 및 영화인 자녀 장학사업, 지역사회의 인재 양성사업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대발이파크의 입장료는 어린이 2만5000원, 성인 2만원, 36개월 미만 유아 1만2000원이다.

 문의=1661-4284.

서귀포시 주요기사
"훼손된 난간 방치되면서 안전 우려" 지방세 체납액의 33%는 자동차세 체납 '골머리'
장마철·무더위 대비 재난취약가구 안전점검 서귀포시, 양식장 용수정화시설 지원 사업
산방산 우회도로 휑한 공터 경관만 해친다 서귀포 지역생산품 전시장 유인책 필요
성산읍 친절농도판 운영 눈길 물가안정 취지 '착한가격업소' 감소 추세
서귀포시, 주방문화 개선 위한 수납 컨설팅 서귀포시 자기주도학습지원센터 6월 수강생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