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열혈사제 시즌2' 교황 등장, 김남길에 의미심장 "남아주세요"…캐릭터 변화 예고?
서성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1. 02:09: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열혈사제 시즌2 교황 김남길 (사진: SBS '열혈사제')

배우 김남길의 화제작 '열혈사제'가 막을 내린 가운데 시청자들의 시즌 2 요청이 줄을 잇고 있다.

20일 SBS '열혈사제'에선 교황이 등장, 김남길(김해일 역)과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그려지며 끝을 맺었으나 여전히 '열혈사제 시즌 2'를 요청하는 세간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날 '열혈사제'에선 성당을 떠나기로 결심한 김남길을 설득하기 위해 직접 교황이 방문, 그를 포옹하며 "여기에 남아달라"라고 부탁했다.

이에 감동받은 김남길 역시 교황을 끌어안으며 남다른 감회를 표했고 이어진 장면에선 다시 사제복을 입은 '김해일'이 등장해 시청자들을 환호케 했다.

그러나 김성균(구대영 역)은 돌연 스님으로 변신, 금새록(서승아 역)은 '음문석(장룡 역)'으로 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하늬(박경선 역)를 포함한 네 사람은 각목과 둔기를 든 장정 무리와 마주쳤고 이에 김남길은 "지옥행 셔틀버스 한 번 태워야겠다"라고 말한 뒤 몰려드는 인파에 도망을 택하며 '열혈사제'의 엔딩을 그렸다.

이에 더해 이들은 'We will be back'이라는 의미심장한 문구를 통해 '열혈사제 시즌2'의 제작 가능성을 간접 언급,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구하라 2차 지라시 입장無 "약 먹고 병원 실려갔다… 베리굿 조현, 온라인 뜨겁게 달군 굴곡 몸매 "이게 …
잔나비 유영현, 학폭 논란…도구 사용해 괴롭혀 "옆… '폭행 논란' 한지선, 택시 기사 보온병으로 구타……
용인 실내 스카이다이빙, 가격 6만원대의 행복…수… 허영지 언니 허송연 아나운서, 전현무와 열애설? "…
애기얼굴 어플 스냅챗, 연예인들 사로잡은 아기 필… "당사자와 합의됐다"…반발 여론 나온 설리 '지칭 …
'기자회견 불참' 임블리 임지현, 갑작스러운 사퇴 … "여의도는 서민의 아픔 알까"…정중규 '의정부 일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