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서 구급대원 폭행 30대女 벌금형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4.19. 15:54: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에서 구급대원을 폭행한 30대 여성에게 벌금형이 선거됐다.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이장욱 판사는 소방기본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모(32·여)씨에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고 18일 밝혔다.

 최씨는 지난해 5월 2일 오전 7시25분쯤 서귀포시 성산읍에서 구조 요청을 받고 출동한 제주동부소방서 소속 구급대원 A(29·여)씨를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최씨는 구급차량 안에 누워있으면서 김씨에게 욕설을 하고, 손가락을 얼굴에 찌를 듯 삿대질을 했다. 이에 김씨가 휴대전화로 최씨의 보호자에게 연락하려고 하자 휴대전화를 뺏기 위해 손을 치거나 잡아 당기기도 했다.

 최씨는 정신질환으로 인한 심신미약 상태에서 범행을 저질렀다고 주장했으나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형사처벌 전력이 없는 점, 범행의 수단 및 결화 등을 고려했다"고 벌금형 사유를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산북소각장 노조 파업 잠정 보류 "비자림로 정밀조사 다시 진행해야"
국가·자치경찰 제주 펜션 대상 범죄예방진단 신임 제주병무청장에 박희철 서기관
서귀포 해안에서 파도에 넘어진 40대 부상 서귀포시 토평동 음식점 화재 1명 부상
태풍경보 제주 연륙교통 끊기고 침수피해 등 잇따… 한 해 1000건 넘는 '유전자 검사' 제주서 진행
형수 차량서 떨어져 사망케 한 50대 실형 제주 경찰헬기 40년 무사고 '퇴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