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농기원 농기계 임대 인기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4.18. 18:15: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작업 기계화율을 높이고 고가의 농기계 구입에 따른 농가 경영비를 줄여 주기 위한 임대농기계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1분기 임대농기계 이용율을 분석한 결과 전년보다 42% 큰 폭으로 증가한 674대 1,252일 사용했다고 밝혔다.

 기종별 이용일수로는 파쇄기 52.3%(656일), 굴삭기 26%(326일), 전동가위 10.6%(133일) 순으로 전년도와 비교하면 파쇄기 39.8%, 굴삭기 50.2%, 전동가위 24.2% 등 이용율이 증가하였다. 증가 원인으로는 임대 사용료가 저렴하고 고품질감귤 생산을 위한 원지정비, 1/2/간벌, 방풍수 정비, 정지전정 등 농작업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3월에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매년 임대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파쇄기 15대를 구입 확보하였고 6월까지 고령농 및 여성농업인의 이용도가 높은 전동가위 등 4종 12대를 추가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5월까지 '현장기술지원반'을 운영하여 임대농기계 사용 도중 고장으로 인한 불편함이 없도록 농업인 요청 시 즉시 출동 수리 서비스를 제공해 주고 있다.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임대농기계 이용자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사용 수칙을 준수해 사용할 것을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간벌·전정·파쇄는 혼자 작업 시 사고 대처가 어렵기 때문에 두명 이상이 함께 작업하고 작업 전 반드시 비상스위치 위치 확인, 보호장비 착용, 2~3시간 작업 후 30분 정도 휴식시간을 갖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힘써야 한다. 또한 5월부터 10월까지 농기계 운전 및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농기계 안전교육 등 4개 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김경연 농촌지도사는 "임대농기계의 평균 수명은 5~6년 내외로 매우 짧아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서는 내 것처럼 사용하여 반납해 주기를 당부한다"며 "많은 농업인이 임대농기계 사용에 불편함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김태석 "내년 재정 어려워.. 본예산 심사 신중하게" 원희룡 "제2공항 제주 경제위기 해소시킬 획기적 기…
제주도의회 제2공항 갈등 해소 특위 활동 본격화 인플루엔자 주의보… 개인위생수칙 철저히
제주 호텔 '등급' 결정 기준 강화된다 '공론화' 뺀 제주 제2공항 갈등 해소 특별위원회 구…
제주 '세계우병학회' 유치 첫 단추 제주서 농업미생물 뿌리자 '생육촉진' 효과
누구나 참여… 천연기념물 '제주마' 분양 '제2공항 도민공론화 특위안' '공론화' 빼고 의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