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농기원 농기계 임대 인기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4.18. 18:15: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작업 기계화율을 높이고 고가의 농기계 구입에 따른 농가 경영비를 줄여 주기 위한 임대농기계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1분기 임대농기계 이용율을 분석한 결과 전년보다 42% 큰 폭으로 증가한 674대 1,252일 사용했다고 밝혔다.

 기종별 이용일수로는 파쇄기 52.3%(656일), 굴삭기 26%(326일), 전동가위 10.6%(133일) 순으로 전년도와 비교하면 파쇄기 39.8%, 굴삭기 50.2%, 전동가위 24.2% 등 이용율이 증가하였다. 증가 원인으로는 임대 사용료가 저렴하고 고품질감귤 생산을 위한 원지정비, 1/2/간벌, 방풍수 정비, 정지전정 등 농작업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3월에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매년 임대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파쇄기 15대를 구입 확보하였고 6월까지 고령농 및 여성농업인의 이용도가 높은 전동가위 등 4종 12대를 추가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5월까지 '현장기술지원반'을 운영하여 임대농기계 사용 도중 고장으로 인한 불편함이 없도록 농업인 요청 시 즉시 출동 수리 서비스를 제공해 주고 있다.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임대농기계 이용자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사용 수칙을 준수해 사용할 것을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간벌·전정·파쇄는 혼자 작업 시 사고 대처가 어렵기 때문에 두명 이상이 함께 작업하고 작업 전 반드시 비상스위치 위치 확인, 보호장비 착용, 2~3시간 작업 후 30분 정도 휴식시간을 갖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힘써야 한다. 또한 5월부터 10월까지 농기계 운전 및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농기계 안전교육 등 4개 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김경연 농촌지도사는 "임대농기계의 평균 수명은 5~6년 내외로 매우 짧아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서는 내 것처럼 사용하여 반납해 주기를 당부한다"며 "많은 농업인이 임대농기계 사용에 불편함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국가인권위원회 제주출장소 들어선다 "평균소득 4863만원에 부채는 7458만원"
일주도로 삼양-신촌 1차로 추가 확장 "제주 제2공항 활주로 원안 위치 가장 타당"
관광성수기 맞은 제주 전세버스 불시단속 강화 한라산 말방목 이후 생태계 다양성 '좋아졌다'
제주도 소나무재선충병 항공방제 제주시, 농림부 '가축질병치료보험 시범사업지역'…
[월드뉴스] 영국, 일회용 플라스틱 퇴출 박차 특별자치도 출범 10년 변화상 한눈에…제주도지 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