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끊이지 않는 구급대원 폭행… 비책은 '합기도'
제주도소방본부 대한합기도회와 업무협약
다음달까지 전 구급대원 대상 호신술 교육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4.18. 16:05: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8일 제주서부소방서에서 구급대원을 대상으로 대한합기도회 제주지부 관계자가 호신술을 교육하고 있다. 사진=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제주에서 구급대원 폭행사건이 끊이지 않으면서 소방당국이 대책으로 '합기도'를 꺼내 눈길을 끌고 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18일부터 다음달까지 제주도 전 119구급대원을 대상으로 호신술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최근 제주에서 주취자에게 구급대원이 폭행 당하는 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면서 이뤄졌다. 최근 3년간 17건이 발생한 데 이어 올해도 벌써 3건의 구급대원 폭행사건이 발생한 것이다.

 이에 따라 제주소방본부는 현장에서 갑작스러운 위협 및 폭행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고 원활한 구급활동을 위해 대한합기도회 제주지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구급대원을 대상으로 호신술을 교육하기로 했다.

 교욱에서는 여러가지 폭행 상황을 설정해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폭행 피해에 대응할 수 있는 자세와 실전 기술 실습 위주로 진행된다.

 정병도 제주소방본부장은 "구급대원에게 폭행을 하는 행위는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만약 폭행사건이 발생하면 무관용 원칙으로 엄정히 대처하고, 구급대원 보호를 위한 대책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소방기본법 및 119구조구급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구급대원에게 폭행 또는 협박을 하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사회 주요기사
빈에듀컬쳐, 영천시의회 직무연수 실시 "국립대병원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요구 정당"
장기미집행 도시공원 매입 여전히 찬밥 "보존지역 개정조례안 조속히 통과하라"
2019년 성년의날 기념식 및 전통성년례 행사 "공공사업 제주도정이 직접운영·고용하라"
체납 차량 일제 단속의 날 운영 청정제주바다만들기 자원봉사 대행진
98명 탑승한 비양도 도선 기관고장으로 예인 아파트 단지에 둘러싸인 600년 古城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 섹시미 집중 클레오 채은정
  • 국제브랜드 전시회 참가한 장쥔닝
  • [포토] 브라질 패션주간
  • 레바논 란제리 패션쇼
  • 마드리드-벤츠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