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에티튜드, 친환경 소재 앞세웠는데…유해 성분 검출 "분유 먹던 아기가 자지러지고 울어"
최효정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18. 12:19: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MBC 뉴스)

친환경 소재 브랜드로 알려진 쁘띠엘린의 에티튜드에서 유해 성분이 검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7일 가습기 살균제 성분이 검출된 상품 목록들을 공개했다.

이 속에는 아기 용품 세척에 주로 사용됐던 에티튜드 제품이 포함, 소비자들의 탄식을 자아냈다.

식약처 측의 설명에 따르면 해당 유해 성분으로 인해 호흡기 관련 질병들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이에 식약처는 해당 제품들의 통관을 금지, 이미 판매가 된 제품들에 한해서 회수, 폐기 조치에 돌입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미 제품들을 사용했던 누리꾼들은 "아기들한테 무해하다고 해서 자주 사용했는데 아기한테 오히려 해가 되는 선택이었다"며 속상한 심경을 표했다.

또 다른 주부 누리꾼 역시 "분유 먹다가 이유 없이 자지러지고 울 때가 잦았다"며 "그때마다 분유 탓을 하거나 구연산물 안 버리고 탄 건가 확인했는데, 세제 때문은 아니었나 너무 찝찝하고 속상하다"는 심경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조현병 환자, 잇따른 범행으로 인한 고충 "입원이 … 의정부 일가족 사망, 현장서 발견된 3점의 흉기·혈…
'애들생각' 김승환, "17살 연하 아내, 돈 없는 나 대… 美 변호사 된 서정희 딸 서동주, 고충 어땠나 "수면…
원더쇼핑, 쿡킷 기획전…주의사항 존재 "판매 종료 … '임블리 기자회견' 임지현, 상무직 사임 "충성 고객 …
영화 '아저씨' 원빈, 복귀까지 9년…이제 시작? "2년… '미우새' 제작진, 모벤져스와 김건모 아버지 빈소 …
윤서빈, '프로듀스X 101' 하차에도 관심 집중 "존재감… "5천 명 대기 중"…항공권 할인 행사로 주목받고 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