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부영그룹, 우즈베키스탄에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
'졸업식 노래', '고향의 봄' 등 노래 담아
"양국 간 활발한 문화교류 기대"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04.17. 11:02: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 우즈베키스탄 디지털피아노 기증식에서 신현석 부영그룹 고문(오른쪽)이 아그리피나 신 우즈베키스탄 유아교육부 장관에게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판을 전달하고 있다.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우즈베키스탄에 디지털피아노 2000대를 기증하는 등 해외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부영그룹은 16일 오후(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겐트 유니버설 스포츠 센터에서 디지털피아노 기증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신현석 고문과 아그리피나 신 우즈베키스탄 유아교육부 장관, 세르마토프 국민교육부 장관을 비롯해 우즈베키스탄 교육 관계자, 학부모 및 학생들과 교민과 고려인 등 약 500여 명이 참석했다.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의 인사말을 대독한 신현석 고문은 "디지털피아노 기증으로 우즈베키스탄에 교육 문화 인프라가 구축되고, 양국 간 문화적 교류가 활짝 꽃 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지역사회와 미래 세대를 위해 국내․외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국내 초․중․고 대학교 등에 교육 문화 시설을 지원함은 물론, 아시아, 아프리카 등 26개국에 디지털피아노 7만 여대를 기부했다. 특히 부영그룹이 기증한 디지털피아노에는 한국의 '졸업식 노래', '아리랑', '고향의 봄' 등의 노래를 담아 자랑스러운 한국 문화를 알리는 민간 홍보대사 역할을 자임해왔다.

부영그룹은 이밖에도 교육·학술, 재난구호, 문화지원, 소외된 이웃돕기 등 각종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부영그룹이 지금까지 사회에 기부한 금액만 7600억 원이 넘는다. 국내 500대 기업 매출 대비 기부액 1위(2014년)를 기록한 바 있다.



사회 주요기사
전 동거녀에 돈 요구 60대 구속영장 바다 오염시킨 폐윤활유통, 용기실명제로 적발
'전 남편 살해 사건' 유족, 고유정 친권상실 청구 공사대금 돌려쓰고 임금 체불한 건설업주 징역형
"제2공항 찬반 떠나 갈등 해결돼야" "'제2의 4대강' 제2공항 계획 철회하라"
제주소방헬기 한라매, 훈련 통해 안정성 확인 제주지역 폭염·열대야 꾸준히 증가
'전 남편 살인사건' 피해자 추정 유해 발견 국제보호종 붉은바다거북 사체 발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